Los Angeles

72.0°

2019.07.23(Tue)

쿠바 외교관 15명 추방…음파 공격에 항의 조치

[LA중앙일보] 발행 2017/10/04 미주판 12면 기사입력 2017/10/03 22:01

국무부 "외교 관계는 유지"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3일 워싱턴DC 주재 쿠바 외교관 15명에 대한 추방 조치를 취했다.

국무부는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조치는 쿠바 정부가 아바나에 있는 미국 외교관들을 제대로 보호하지 못한 데 따른 것으로, 쿠바 정책의 변화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라고 밝혔다. 국무부는 "쿠바와 외교적 관계는 유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번 결정은 아바나 주재 미국 외교관들이 지난해부터 원인을 알 수 없는 이유로 뇌 손상과 청력손실, 메스꺼움, 두통, 이명 등 괴증상을 호소해왔고 국무부가 지난달 29일 미 외교관들에 대한 '음파 공격'에 대한 항의 조치로 아바나 주재 대사관 직원을 60% 축소한 데 따른 후속조치다.

국무부는 당시 "쿠바 정부가 미 정부 직원들의 안전을 보장할 수 있을 때까지 대사관 인력은 비상 대기인력만 남기고 철수시킨다"고 밝혔는데 이에 따라 통상적인 비자 관련 업무가 무기한 중지된 상태다.

쿠바 주재 미 대사관은 반세기에 걸친 미국과 쿠바의 적대관계가 해소되면서 지난 2015년 문을 다시 열었는데 미국 측의 이번 조치로 양국 관계는 다시 경색되게 됐다.

관련기사 쿠바, 국가평의회 새 의장 선출 절차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