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라이프/레저 > 영화
기사목록|  글자크기
[22nd BIFF] 박성웅 "오승훈, '메소드'로 혜성처럼 등장할 배우"
  • 댓글 0
[OSEN]    기사입력 2017/10/13 00:43
  • 스크랩

[OSEN=부산, 장진리 기자] 박성웅이 '후배' 오승훈을 극찬했다. 

13일 부산 해운대 비프빌리지 야외무대에서는 영화 '메소드'(방은진 감독)의 야외무대인사가 진행됐다. 이날 무대인사에는 박성웅, 오승훈, 윤승아, 방은진 감독이 참석했다. 

박성웅은 함께 위험한 스캔들에 빠지게 되는 연기를 한 오승훈에 대해 "혜성처럼 등장할 오승훈 배우가 전보다 앞으로 더 기대되는 배우가 될 것"이라고 극찬했다. 이어 "우리 윤승아 양은 여신이니까 그렇게 봐주시면 감사하겠다"고 웃었다. 

오승훈은 "제가 연기를 처음 배우는 건 아니지만, 지금 시작하는 시기에서 영우와 비슷한 감정이 많았다. 오묘한 순간이 많아서 좋았다"며 "제가 박성웅 선배님에게 영우로서 말고, 오승훈으로서도 큰 충격을 받았고 리얼한 표정이 나왔던 순간이 있다"고 박성웅과의 '메소드 호흡'을 자랑했다. 

한편 부산영화제를 통해 최초로 공개되는 '메소드'는 배우 재하와 스타 영우가 최고의 무대를 위해 서로에게 빠져들면서 시작된 완벽, 그 이상의 스캔들을 그린 작품. 오는 11월 개봉한다./mari@osen.co.kr

[사진] 민경훈 기자 rumi@osen.co.kr 

장진리 기자

  • 스크랩

 
recruit rent market car sale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