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스포츠/연예 > 방송/연예
기사목록|  글자크기
'정글의 법칙' 로이킴 바다사냥 진두지휘 '준비성 철저'
  • 댓글 0
[OSEN]    기사입력 2017/10/13 06:22
  • 스크랩

[OSEN=조경이 기자] '정글의 법칙' 가수 로이킴이 준비성이 철저한 모습을 보였다. 

13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피지'편에서 딘딘, 로이킴, 정다래는 영화 '블루라군'의 촬영지인 야사와 군도에서의 생존을 시작했다.

로이킴은 준비성이 철저한 모습을 보였다. 출국 전 어망을 준비했다. "김병만 족장님은 어망을 직접 만드시던데, 저는 그런 재주가 없으니까 어망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로이킴은 바다 사냥을 진두지휘했다. 어망을 놓을 곳을 물색하며 "조개 같은 것을 짙이기면 내장 냄새를 맡고 고기들이 오지 않을까"라고 전했다. 이어 "밀물이 올 때에 맞춰 해지기 전에 먹을 것을 잡아야한다"고 듬직한 면모를 보였다. 

rookeroo@osen.co.kr
 

조경이 기자

  • 스크랩

 
recruit rent market car sale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