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4.4°

2018.12.11(TUE)

주한미군 민간인 대피 훈련…23~27일 일본기지로 후송

[LA중앙일보] 발행 2017/10/19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7/10/18 20:07

주한미군이 23~27일 유사시 한국 내 미국 민간인 대피를 위한 정례적인 '비전투원 후송훈련'(NEO)을 한다.

주한미군은 "UFG(을지프리덤가디언)나 키리졸브 연습과 같이 주한미군 주관의 기계획된 많은 훈련 중 하나"라고 설명했다.

주한미군은 해마다 비전투원 후송훈련을 하고 있다. 이번 훈련도 정례적인 훈련이지만,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으로 한반도 긴장 수위가 높은 시점에서 진행되게 됐다.

훈련기간 일부 참가자들은 작년과 같이 미군 수송기를 타고 일본 미군기지로 이동하는 훈련도 할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미국-한국 군사훈련 트럼프 김정은 논쟁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