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6.0°

2020.04.03(Fri)

"아이폰X 얼굴인식 부품 문제… 출하량 반토막"

[LA중앙일보] 발행 2017/10/26 경제 5면 기사입력 2017/10/25 18:31

일본 언론 전망

애플 야심작인 아이폰X(사진)이 이번엔 얼굴인식 부품에서 문제가 불거지면서 올해 출하량이 당초 계획의 절반에 그칠 것이라고 일본 영문 매체 닛케이아시안리뷰가 24일 보도했다.

애플은 아이폰X을 대량 생산하는 과정에 얼굴인식 기능을 지원하는 부품들의 조립 단계에서 기술적 문제에 부딪혔으며, 이 때문에 생산이 지연되면서 최초 출하량이 올해 계획의 절반인 2000만 대에 머물 것으로 보인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아이폰X은 애플이 첨단 기술을 쏟아부은 야심작이지만, 오는 11월 3일 출시를 목표로 대량 생산에 들어가면서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패널의 결합 과정에서 결함이 발견돼 7월께 수습되는 등 크고 작은 문제를 겪은 것으로 알려진 바 있다. 애플은 얼굴인식 부품 문제를 해결하느라 애쓰고 있지만 생산 지연이 불가피할 전망이라고 이 매체는 봤다.

아이폰X은 현재 한 달에 평균 1000만 대 정도 생산되고 있으며, 연말까지 출하량은 2000만 대에 그칠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 애플 - 무인 자동차 -아이폰-신제품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한청수 한의사

한청수 한의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