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Scattered Clouds
77°

2018.09.20(THU)

Follow Us

웨이모 완전 자율주행차 도로서 탑승자 없이 운행

[LA중앙일보] 발행 2017/11/08 경제 2면 기사입력 2017/11/07 19:58

구글의 모기업 알파벳의 자율주행차 부문 웨이모가 선보인 완전 자율주행 차량. 이 차량은 사람이 타지 않은 채 운행된다.  [웨이모 제공]

구글의 모기업 알파벳의 자율주행차 부문 웨이모가 선보인 완전 자율주행 차량. 이 차량은 사람이 타지 않은 채 운행된다. [웨이모 제공]

구글의 모기업 알파벳의 자율주행차 부문 웨이모가 운전석에 사람이 앉지 않는 완전 자율주행 차량을 처음으로 공공도로에서 선보였다.

웨이모는 7일 "애리조나주 피닉스에서 웨이모의 자율주행차인 크라이슬러 퍼시피카 미니밴 일부가 완전 자율 모드에서 작동할 수 있게 됐다"면서 "시간이 지나면 더 넓은 지역에서 더 많은 완전 자율주행 차량을 추가하게 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웨이모는 "운전자 없는 차량이 승객을 출퇴근시키거나 아이들을 학교에 데려다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웨이모는 지난 4월부터 피닉스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자율주행 서비스를 시범 운행했다. 그러나 이 시범 운행에는 자율주행차의 오작동을 제어하는 우버 직원이 운전석에 앉아 있었다.

무인 미니밴 뒷좌석에는 내비게이션과 같은 스크린이 부착돼 주행 코스와 해당 지역의 제한속도, 자율주행 차량이 보행자에게 양보하고 있는지 등의 세부적인 정보를 표시해 줬다.

웨이모는 초기 몇 달 동안은 차량 뒷좌석에 직원이 동승해 '비상사태'에 차를 멈추게 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것이라면서, 그러나 이후에는 직원도 태우지 않고 완전 자율주행 택시로 운행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웨이모와 우버간 자율주행차량 호출 사업 분야의 경쟁이 더욱 가열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구글 자율주행차 부문 웨이모 영업허가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