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연예 > 방송/연예
기사목록|  글자크기
배현진 앵커, 김장겸 MBC 사장 해임을 직접 전하다
  • 댓글 0
[OSEN]    기사입력 2017/11/13 16:12
  • 스크랩

[OSEN=최나영 기자] 배현진 앵커가 김장겸 MBC 사장 해임 소식을 직접 전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뉴스데스크’에서 배현진 앵커는 김장겸 사장 해임안 가결 소식을 직접 브리핑했다.

배현진 앵커는 이날 “MBC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 이사회와 MBC 주주총회가 김장겸 사장을 해임했다”며 “정치권의 반응은 사필귀정이라는 환영의 목소리와 원천 무효라는 반발이 엇갈렸다”라고 담담하게 전했다.

배현진 앵커는 지난 2012년 파업 당시 파업에 동참했다가 파업 100여 일이 지난 후 다시 회사로 돌아간 바 있다. 더불어 2010년부터 현재까지 MBC 메인 뉴스인 MBC ‘뉴스데스크’의 최장수 앵커직을 맡고 있다.

최근에는 MBC 파업이 시작된 뒤 일부 노조원들이 배현진 앵커가 사측의 보호를 받고있다고 주장해 논란이 일었다.

한편 이날 MBC는 주주총회를 열고 김장겸 사장의 해임안을 통과시켰다. 취임 259일 만이다. 이로써 MBC 노조는 조만간 파업을 철회하고 업무에 복귀할 전망이다. /nyc@osen.co.kr

[사진] MBC 화면캡처

최이정 기자
관련기사

  • 스크랩

당신이 좋아할 만한 컨텐츠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