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6.0°

2019.07.18(Thu)

"국민 50% 오바마케어 지지"

[LA중앙일보] 발행 2017/11/28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7/11/27 20:21

상원이 금주 중 오바마케어 핵심 조항을 폐지하는 내용을 포함한 세제개편(감세) 법안을 표결하는 가운데 오바마케어 지지 여론이 여전히 다소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기관 갤럽이 27일 발표한 11월 조사 결과를 보면, 오바마케어를 '지지한다'는 의견이 50%로, '지지하지 않는다'(44%)보다 6%포인트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찬반이 첨예하게 갈리는 오바마케어는 지난해 11월 대선 이전만 해도 반대 의견이 더 많았다.

그러나 대선에서 오바마케어 폐지 공약을 내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승리하고 공화당이 연방 상·하원을 장악한 이후 오히려 지지 의견이 줄곧 우위를 보였다.

이처럼 오바마케어 지지 여론이 여전히 우세하지만, 상당수 미국민은 제도 변화 필요성에 공감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달 조사에서 '큰 변화를 원한다'는 응답은 42%로, '폐지'(29%)와 '현행 유지'(21%)보다 훨씬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1월 조사는 2~8일 성인 1028명(표본오차 4%포인트)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상원 공화당은 오바마케어의 핵심으로 꼽히는 '전국민 의무가입' 조항을 폐지하는 내용이 담긴 감세 법안을 금주 전체회의 표결에 부칠 계획이다.

관련기사 트럼프 공화당 오바마케어 폐지 안달 왜?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