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7.6°

2018.01.22(MON)

故 샤이니 종현 애도 물결속 인도네시아 여성팬 자살 기도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7/12/20 17:28

(자카르타=연합뉴스) 황철환 특파원 = 샤이니 멤버 종현(27·본명 김종현)의 죽음을 애도하던 인도네시아의 한 여성 팬이 스스로 목숨을 끊으려 시도해 논란이 일고 있다.

21일 트리뷴뉴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국적의 샤이니 팬 데비는 지난 18일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영어와 한글로 "더는 견딜 수 없다. 엄마, 아빠, 종현 오빠, 곧 따라갈 거야. 나를 기다려줘"라고 썼다.

그는 이에 앞서 "부모님에 이어 아이돌까지 잃은 이상 삶을 포기해야 할까"란 글을 올리기도 했다.

현지 케이팝 팬클럽 회원들에 따르면 그 직후 데비는 약물 과다복용으로 쓰러진 채 발견돼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19일 낮에야 의식을 회복한 데비는 자살을 기도한 것을 후회하며 자신을 걱정해 준 동료 팬들에게 감사한다고 밝힌 뒤 트위터 계정을 폐쇄했다.

인도네시아 언론은 이밖에도 종현의 죽음에 식음을 전폐하고 오열하던 여성 팬이 탈진해 쓰러지는 등의 사례가 나타났다고 보도했다.

이런 분위기에 대한 거부감 때문에 종현에 대한 비방성 게시글을 소셜네트워크(SNS)에 올리는 이들이 생겨나자 현지 팬클럽 회원들은 전자정보거래법(ITE) 위반 혐의로 고발하겠다고 경고하는 등 법적 다툼도 불사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샤이니와 종현의 팬들은 미국과 러시아, 칠레 등 여타 국가에서도 현지 한국 대사관 벽면에 고인의 사진과 애도 메시지를 붙이고 촛불 추모식을 진행하며 슬픔을 나누고 있다.

종현은 지난 18일 오후 6시 10분께 서울 강남구 청담동의 한 레지던스에서 쓰러진 채 발견돼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사망 판정을 받았다.

경찰은 그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결론짓고 사건을 종결했다.

hwangch@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황철환

관련기사 샤이니 종현 슈퍼스타 사망 긴급보도

Branded Content

 

오늘의 핫이슈

달라스 프랜차이즈 엑스포 한국어 특별 세미나 ,인천행 왕복 항공 티켓 경품

포토 뉴스

Follow Us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