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81.7°

2018.09.20(THU)

Follow Us

NFL 15년 베테랑 쿼터백 카슨 파머, 은퇴 선언

[LA중앙일보] 발행 2018/01/03 스포츠 3면 기사입력 2018/01/02 21:16

NFL 애리조나 카디널스의 베테랑 쿼터백 카슨 파머(39)가 은퇴를 선언했다.

파머는 2일 애리조나 구단을 통해 "은퇴를 결심한 팀 동료들에게 어떻게 지금이 물러나야 하는 때인지를 아느냐고 물어보면 대답은 한결같았다. 그냥 알게 된다고 했다"며 "나도 그렇다. 나도 지금이 은퇴해야 하는 때라는 걸 그냥 알게 됐다"고 밝혔다.

USC에서 뛰던 2002년 대학 풋볼 최고 선수에게 수여하는 '하인즈먼 트로피'를 받은 카슨은 2003년 NFL 신인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 지명을 받으며 화려하게 프로 무대에 입문했다. 카슨은 가장 먼저 자신의 이름을 부른 신시내티 벵골스에서 2010년까지 뛰었고, 2011~2012년에는 오클랜드 레이더스에서 활약했다.

카슨은 NFL 개인 통산 15시즌 동안 4만6247 패싱 야드, 터치다운 패스 294개, 인터셉션 187개를 기록했다. 터치다운 패스 부문에서는 역대 12위다.

관련기사 NFL 풋볼 선수들 무릎꿇기-트럼프 충돌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