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4.3°

2018.11.21(WED)

Follow Us

집값 숨고르기…2% 미만 오를 듯

박원득 객원기자
박원득 객원기자

[LA중앙일보] 발행 2018/01/04 부동산 1면 기사입력 2018/01/03 20:15

한인 선호 도시 집값 얼마나 상승할까
LA 지역은 1.7% 오를 전망
라크레센타는 0.6% 상승
어바인은 0.5%로 가장 낮아

한인들이 선호하는 지역의 집값 상승률은 지난해 보다 많이 둔화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한인들이 선호하는 지역의 집값 상승률은 지난해 보다 많이 둔화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남가주 주요 도시들의 주택 가치는 2017년 1년 동안 5~10%가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부동산 가치를 알려주는 질로의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해는 상승폭이 2% 미만으로 크게 둔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지난 수년 동안 주택가격이 크게 올랐지만 2018년에는 과열된 주택시장이 어느 정도 숨고르기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LA

LA 지역의 중간 주택가치는 63만3400달러다. 주택가치는 지난 1년 동안 7.1%가 뛰었다. 질로가 예상하는 올해의 주택가치는 2017년 보다 많이 줄어든 1.7%가 상승할 것으로 전망된다.

현재 LA에서 매물로 나온 주택들의 중간 리스팅 가격은 74만5000달러다. 팔리는 주택들의 중간가격은 62만4290달러다.

중간 렌트비는 월 3500달러다.

주택가격이 많이 오르면서 차압 주택은 1만채 중 1채꼴로 전국 평균인 1.6채보다 적은 편이다.

모기지 융자금액 보다 주택가치가 낮은 일명 깡통주택 비율은 0.1%에 불과하다.

◆샌타클라리타

중간 주택가치는 51만7300달러로 지난 1년간 7.4%가 올랐다. 올해에는 상승폭이 1.6%로 둔화될 것으로 보인다.

매물로 나온 주택들의 중간 리스팅 가격은 53만5000달러이며 스퀘어피트 당 297달러다. 팔리는 주택들의 중간가격은 50만5394달러다. 이 지역의 중간 렌트비는 월 2400달러다.

차압 비율은 1만채당 0.7채다. 깡통주택 비율은 전체 주택의 0.1%다.

◆노스리지

주택 중간가치는 68만5900달러다. 1년 동안 6.7%가 올랐고 2018년에는 1.4%의 상승이 예상된다.

중간 리스팅 가격은 67만5000달러이며 스퀘어피트 당 327달러다. 중간 렌트비는 월 2850달러다.

차압주택은 1만채 당 2.7채로 LA 지역의 1.0채와 전국 평균치인 1.6채보다 높은 수준이다.

◆아케이디아

중국계 투자자들이 많이 몰리는 아케이디아의 주택 중간가치는 113만8600달러다. 1년 동안 10.7%가 뛰었고 올해는 1.9%가 더 오를 것으로 보인다.

리스팅 된 주택들의 중간가격은 150만달러이며 팔리는 주택들이 중간가격은 118만3846달러다.

중간 렌트비는 월 3000달러다.

차압주택은 1만채당 0.5채다. 깡통주택은 한 채도 없다.

◆라크레센타/몬트로즈

중간 주택가치는 81만9000달러다. 1년 동안 2.5%가 상승했고 2018년에는 0.6%가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매물로 나온 주택들의 중간 리스팅 가격은 82만9000달러이며 스퀘어피트 당 493달러다.

차압주택은 1만채당 1.2채다. 깡통주택 비율은 전체의 0.1%다.

◆라카냐다

집값이 비싼 지역인 라카냐다의 주택 중간가치는 169만3800달러다. 지난 1년 동안 5.2%가 상승했으며 2018년에는 0.6%가 오를 것으로 기대된다.

리스팅 된 주택들의 중간가격은 187만달러이며 스퀘어피트 당 691달러다. 현재 팔리는 주택들의 중간가격은 165만931달러다.

차압주택 비율은 1만채당 0.8채다. 깡통주택은 단 한채도 없다.

◆글렌데일

주택 중간가치는 77만5400달러이며 1년 동안 5.0%가 올랐다. 올해는 1.0% 가 더 상승할 것으로 예측된다.

매물로 나온 주택들의 중간 리스팅 가격은 81만5000달러다. 중간 렌트비는 월 2950달러다.

차압주택 비율은 1만채당 1.4채다. 깡통주택은 전체의 0.1%다.

◆풀러턴

주택 중간가치는 61만9500달러다. 지난 1년 동안 7.3%가 올랐고 올해는 1.5%가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마켓에 나온 리스팅의 중간가격은 66만2000달러다. 팔리는 주택들의 중간가격은 61만3856다. 중간 렌트비는 월 2700달러수준이다. 차압주택 비율은 1만채당 0.4채이며 깡통주택은 전체의 0.1%다.

◆버뱅크

주택 중간가치는 75만2700달러로 1년 동안 6.0%가 올랐다. 2018년에는 많이 둔화된 1.2%가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

리스팅 된 주택들의 중간가격은 78만1988달러이며 판매되는 주택들의 중간가격은 73만160달러다.

중간 렌트비는 월 3200달러다.

차압주택 비율은 1만채당 0.4채이며 깡통주택은 하나도 없다.

◆부에나파크

주택 중간가치는 55만9700달러다. 지난 1년 동안 6.9%가 상승했으며 2018년에는 1.3%가 오를 것으로 기대된다. 리스팅 된 주택들의 중간가격은 57만7000달러이며 팔리는 주택들의 중간가격은 56만4151달러다.

차압주택은 1만채당 0.5채이며 깡통주택은 한채도 없다.

◆어바인

중간 주택가치는 79만2600달러다. 지난 1년 동안 이 지역 집값은 3.5%가 상승했다. 올해는 지난해 보다 많이 둔화된 0.5%가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매물로 나와 있는 주택들의 중간 리스팅 가격은 91만8000달러다. 스퀘어피트 당 467달러다.

주택들의 중간 렌트비는 월 3300달러다.

차압주택은 1만채당 0.5채로 매우 적으며 깡통주택 비율은 전체의 0.1% 수준으로 낮다.

관련기사 가주 미국 주택시장 동향 부동산 모음-2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