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9.0°

2020.04.04(Sat)

정현, 세리나 윌리엄스가 주최하는 자선 행사에 초청받아

[LA중앙일보] 발행 2018/03/06 스포츠 2면 기사입력 2018/03/05 21:52

정현의 참가를 알리는 행사 포스터. [IMG제공=연합뉴스]

정현의 참가를 알리는 행사 포스터. [IMG제공=연합뉴스]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22·한국체대)이 세리나 윌리엄스(미국)가 주최하는 자선 테니스 이벤트에 초대됐다.

정현의 매니지먼트를 맡은 IMG는 5일 "정현이 6일 캘리포니아주 라킨타에서 열리는 '데저트 스매시' 자선 행사에 초대받았다"고 밝혔다.

올해로 14회째인 이 행사는 세계 여자 테니 최강자인 윌리엄스가 주최하며 세계 정상급 테니스 선수들이 미국 할리우드 유명 인사들과 함께 친선 경기를 벌이는 이벤트다. 행사 수익금은 각종 사회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이 행사에는 정현과 윌리엄스 외에 빅토리야 아자란카(벨라루스), 샘 퀘리, 존 이스너, 테일러 프리츠(이상 미국) 등이 출전해 친선 경기를 벌이고 콜튼 헤인즈, 보리스 코조, 랜디 잭슨, 밥 싱클라 등 유명 인사들도 함께한다.

세계 랭킹 26위 정현은 8일 캘리포니아주 인디언 웰스에서 개막하는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BNP 파리바오픈에 출전한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