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Mostly Cloudy
55.4°

2018.04.19(THU)

올빼미형 vs 아침형 누가 오래사나

장수아 인턴기자
장수아 인턴기자

[LA중앙일보] 발행 2018/04/13 미주판 4면 기사입력 2018/04/12 20:10

늦게 자고 늦게 일어나면
사망 위험 10% 더 높아져

올빼미형 생활 습관을 가진 사람이 아침형 인간보다 조기 사망 위험이 더 높은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 12일 인터넷 매체 WebMD에 따르면 노스웨스턴 대학교의 신경학과 연구팀의 연구 결과 늦게 자고 늦게 일어나는 올빼미형 습관을 가진 사람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사망위험이 10% 더 높다고 발표했다.

연구팀 크리스틴 크너슨 신경학과 조교수는 6년 반 동안 영국 성인 43만3000명을 상대로 수면 패턴이 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조사했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올빼미형 사람이 정신질환에 걸릴 확률이 아침형보다 두 배 높고 당뇨병 위험이 30% 신경 질환 20% 위장병 23% 호흡기 질환 22%가 각각 높다고 말했다.

연구에 따르면 올빼미형 인간이 비건강한 습관을 가지고 있을 확률이 높다.

늦게 자는 사람일수록 흡연 알코올 섭취 군것질 등 건강에 좋지 않은 습관을 가질 확률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높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불규칙한 식사시간 수면 시간 등이 인슐린 양에 영향을 주어 당뇨병 확률을 높이는 등 다양한 이론이 있다.

크너슨은 "올빼미형은 아침형 인간이 되도록 노력해야 한다"며 "조금씩 천천히 수면 시간을 조절하는 것이 좋은 방법이며 수면 시간을 늦추는 요소들은 과감히 피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Follow Us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