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0.8°

2018.09.20(THU)

Follow Us

미 캘리포니아 노인 전용 아파트서 총격…소방관 1명 사망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6/25 14:18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LA) 남쪽 롱비치의 한 노인 전용 아파트에서 입주자가 총을 발사해 소방관 한 명이 사망했다고 AP통신과 CNN 방송이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총격은 이날 새벽 11층짜리 아파트에서 폭발음이 들렸다는 신고를 받고 소방대원들이 출동했을 때 일어났다.

현장은 폭발로 스프링클러가 작동하고 가스 냄새가 건물 내에 진동했다. 소방관들이 막 수색을 시작했을 때 총성이 들렸다.

소방관 2명이 건물 내부에서 총에 맞았다. 17년간 복무해온 데이브 로자 롱비치 소방지구대장이 병원으로 후송됐으나 숨졌다. 다른 부상자 한 명은 생명에 지장이 없는 상태라고 소방국은 말했다.

소방관들 외에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다른 한 명이 총에 맞아 중태다.

총격범은 현장에서 체포됐다.

경찰은 "용의자가 아파트 입주자이며, 소방 경보를 울려 소방대원들을 유인한 뒤 총을 쏜 것인지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옥철

관련기사 롱비치 소방관 총격 살해 70대 한인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