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5.5°

2018.09.18(TUE)

Follow Us

[Oh!쎈 이슈] "역사에 남을 경기"…류준열→정해인, 독일전 투혼에 '감격'

[OSEN] 기사입력 2018/06/27 16:01

[OSEN=장진리 기자]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이 마지막까지 투혼을 발휘했다.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세계 랭킹 1위 독일에게 승리를 거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에게 국민들은 물론, 스타들 역시 벅찬 감동을 드러냈다. 

한국 축구 국가 대표팀은 27일(한국시각) 진행된 2018 러시아월드컵 F조 마지막 경기인 독일전에서 2대 0 승리를 거뒀다. 한국 대표팀은 예상을 깨고 2대 0으로 독일을 물리치는 파란을 일으키며 전 세계 축구 역사에 한 획을 그었다. 

평소 축구 마니아로 잘 알려진 류준열은 골 세레모니를 하는 손흥민의 사진과 함께 "역사에 남을 경기. 고맙다는 마음을 전합니다"라고 선수들에게 고맙다는 인사를 전했고, 이기우는 "우리가 바로 그 대한민국이다! 수고 많으셨습니다! 이 경기는 2018 러시아 월드컵의 가장 인상적인 경기로 꼽힐 것이다"라고 벅찬 마음을 드러냈다. 

AOA 찬미는 극장에서 독일전을 함께 관람한 영상과 함께 "우리나라 최고! 선수분들 모두 수고하셨습니다. 자랑스럽고 멋있고 진짜 박수 이백만번 받으셔야합니다"라고 글을 남겼고, 슈퍼주니어 은혁은 독일전 경기 종료 화면과 함께 "고생하셨어요"라고 글을 게재했다. 

독일전 경기 전 영동대로 거리응원 무대에 올랐던 우주소녀는 "대한민국 파이팅! 우주소녀와 우정의 응원이 태극전사 분들에게 닿았습니다. 승리의 요정 우주소녀. 꿈꾸는 대로 이뤄질 거야. 선수분들 모두 고생하셨습니다"라고 노래 가사를 이용해 독일전에서 투혼을 발휘한 대표팀 선수들을 응원했다. 

김규리는 "정말 잘 싸워줬습니다. 고맙습니다. 우리 태극전사들 최고"라고 글을 올렸고, 류시원은 "최선을 다한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의 경기와 투혼에 박수를 보냅니다. 진심 멋졌습니다. 다음을 기약하며 대한민국 국가대표팀 파이팅"이라고 다음 월드컵에서의 더 멋진 선전을 기원했다. 

김재욱은 "정말 자랑스럽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대한민국 대표팀 선수들에게 박수를 보냈고, 손승연 역시 "너무 고생하셨어요 선수들. 독일을 상대로 2:0이라니 너무 행복한 밤이다"라고 독일전을 시청한 소감을 남겼다. 

재희는 "감사합니다. 귀중한 승리 고맙습니다. 월드컵 대표팀 모두 정말 잘해주셨습니다"라며 "월드컵 한국 대표팀 겁나게 사랑한다. 박수치다 손바닥 불남"이라는 글과 함께 선수들이 경기 전 모여 모두 파이팅을 외치는 사진을 게재했다. 

또 정해인은 "대한민국 축구 정말 자랑스럽습니다. 감동입니다! 정말 최선을 다하셨습니다! 최고였습니다"라고 글을 올렸고, 윤균상 역시 "눈물이 줄줄. 16강을 못 갔어도 이렇게 행복하다. 독일의 최초 조별리그 탈락. 세계 최강 독일을 상대로 2대0으로 승리. 투지라는 단어를 눈으로 봤다. 얼마나 마음고생이 심했을까. 한뼘 더 성장할 선수들에게 더 큰 기대와 관심과 사랑을"이라고 독일전 결과에 벅찬 마음을 전했다. 

mari@osen.co.kr

장진리 기자

관련기사 러시아 월드컵 세계 한국 축구-20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