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73.5°

2018.11.19(MON)

Follow Us

플라스틱 빨대 퇴출 항공·호텔업계 확산

[LA중앙일보] 발행 2018/07/12 경제 5면 기사입력 2018/07/11 18:48

아메리칸항공 "라운지부터"
하얏트·힐튼 호텔도 동참

심각한 해양 오염물질로 지작되는'플라스틱 빨대'사용 중단에 동참하는 기업들이 늘고 있다. 아메리칸항공 등 항공업계와 호텔 업계도 잇따라 사용 중단 방침을 밝혔다. [AP]

심각한 해양 오염물질로 지작되는'플라스틱 빨대'사용 중단에 동참하는 기업들이 늘고 있다. 아메리칸항공 등 항공업계와 호텔 업계도 잇따라 사용 중단 방침을 밝혔다. [AP]

아메리칸 항공이 '1회용 플라스틱 빨대' 퇴출 운동에 동참하기로 했다.

아메리칸 항공은 이달부터 주요 승객들에게 개방하는 공항 라운지에서 옥수수를 원료로 한 생분해 플라스틱 빨대와 나무로 만들어진 커피스틱을 제공하겠다고 10일 밝혔다.

또 숟가락 나이프 포크도 점진적으로 친환경 재질로 대체할 계획이라고 허핑턴포스트가 보도했다.

아메리칸 항공은 11월부터 기내에서도 대나무 재질의 친환경 커피스틱을 제공할 계획이다.

다른 항공사들과 마찬가지로 이 항공사도 지금까지 이런 물품들을 모두 플라스틱 제품으로 사용했다.

아메리칸 항공의 질 서덱 부사장은 "미래 세대를 위한 지구보호를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들을 하겠다"면서 이번 조치로 연간 32t의 플라스틱 쓰레기가 사라질 것으로 기대했다.

앞서 알래스카 항공이 지난 5월 비슷한 대책을 내놓은 바 있지만 델타 유나이티드 사우스웨스트 항공은 아직 플라스틱 빨대를 사용하고 있다.

1회용 플라스틱 빨대가 해양 생물에게 치명적 위험을 초래하고 환경과 생물자원을 파괴한다는 비판 여론이 거세지면서 이를 더이상 사용하지 않으려는 기업들이 늘고 있다.

스타벅스는 오는 2020년까지 전 세계 매장에서 플라스틱 빨대를 없애고 대신 생분해성 물질로 만든 빨대나 빨대 없이 음료를 마시도록 디자인된 음료 뚜껑을 사용하겠다는 계획을 내놓았다.

호텔업계에서는 하얏트 호텔과 힐튼 호텔이 같은 구상을 갖고 있다. AP통신에 따르면 하얏트 호텔은 9월 1일부터 플라스틱 빨대와 커피스틱을 사용하지 않고 빨대는 고객이 원할 경우에만 제공하며 가능한 친환경 제품으로 대체할 계획이다.

힐튼호텔은 올해말까지 전 세계 650곳의 호텔에서 플라스틱 빨대를 없앨 것이며 그 수는 1년 기준으로 3500만 개가 넘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