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9.4°

2018.07.22(SUN)

Follow Us

직장인, 여름 휴가 4.3일 동안 59만 6천원 쓴다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7/12 14:16

여름휴가 안가는 직장인 25% '경제적 여유가 없어서'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직장인의 절반 이상은 극성수기인 7월말 8월초에 휴가를 떠나며 평균 59만 6천원을 소비할 계획인 것으로 조사됐다.

평생교육 대표기업 휴넷은 직장인 1천106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83.7%가 올해 여름 휴가를 계획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올해 여름 휴가 기간은 평균 4.3일로 집계됐으며, 기간별로 살펴보면 3일(33.9%), 5일(24.6%), 4일(16.2%), 7일 이상(14%) 순이었다.

평균 여름 휴가 비용은 평균 59만 6천원으로, 작년 평균 51만 7천원보다 7만 9천원 더 쓰는 것으로 조사됐다.

'30만원 이상∼50만원 미만'이라는 응답이 28.1%로 가장 많았다.

'100만원 이상'이 24.4%로 2위를 차지했고 '10만원 이상∼30만원 미만'이 16.8%, '70만원 이상∼100만원 미만'이 14.3%, '50만원 이상∼70만원 미만'이 13.6%, '10만원 미만'이 2.8% 순이었다.

휴가 일정 1∼2위는 '8월 초순'(38.4%)과 '7월 하순'(21.6%)으로, 전체의 60%가 극성수기인 7말 8초에 휴가를 계획하고 있었다.

이어 광복절이 포함된 '8월 중순'도 18.4%로 비교적 많았다.

'9월 이후'(8.4%), '7월 중순'(6.3%), '8월 하순'(5.2%)이 뒤따랐다.

여름 휴가 계획으로는 '국내여행'을 하겠다는 응답이 63.5%로 압도적으로 많았다.

이어 '해외여행'(25.3%), '집에서 휴식'(5.8%), '자기계발'(2.6%) 순으로 응답이 나왔다.

휴가를 함께 보낼 대상으로는 '가족'이 77.8%를 차지했다. '친구'(10.6%), '혼자'(8.2%), '회사 동료나 동호회 사람'(1.9%)이 뒤를 이었다.

한편 여름 휴가 계획이 없다고 답한 직장인은 16.3%였다.

이유로는 '경제적 여유가 없어서'와 '다른 기간에 휴가를 쓰려고'가 각각 25.6%로 공동 1위를 차지했다.

이어 '회사 업무가 너무 많아서'(13.3%), '주위에 휴가 쓰는 사람이 없어서'(5.6%), '회사 사정이 어려워 눈치가 보여서'(3.3%)라는 답도 나왔다.

kamja@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은경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