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1.9°

2018.11.20(TUE)

Follow Us

비트코인 10% 이상 급등세…한 달여만에 7000불 회복

[LA중앙일보] 발행 2018/07/18 경제 2면 기사입력 2018/07/17 23:04

대표적 암호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10% 이상의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미국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인 코인베이스에서 비트코인은 17일 오후 2시(서부시간) 현재 10% 이상 상승한 7324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비트코인 가격이 7000 달러를 웃돈 것은 한 달여만이다.

비트코인은 한때 1만 달러를 훨씬 웃돌기도 했으나 암호화폐에 대한 일각의 비관적 전망과 거품 논란, 규제 당국의 규제 움직임 등이 맞물리면서 지속적인 하락 압력을 받아왔다.

이날 비트코인의 강세는 복합적 요인이 작용한 것으로 언론과 전문가들은 분석했다.

암호화폐 투자전문 BKCM의 브라이언 켈리 최고경영자(CEO)는 "최근 3주 동안 6800달러가 저항선으로 작용해왔다"고 평가했다. 비트코인이 저항선까지 밀리자 매수세가 몰려들었다고 분석했다.

세계 최대 자산운용사인 블랙록이 최근 가상화폐 투자 여부를 검토하기 위한 실무그룹을 구성하기로 한 것도 호재로 작용하고 있다.

블랙록의 래리 핑크 CEO는 비트코인에 대해 "돈세탁 지수"라고 혹평한 것에 비하면 상당한 태도변화라는 평가가 나왔다.

금융안정위원회(FSB)는 전날 비트코인을 포함한 암호화폐가 현재 글로벌 금융 시스템에 실질적인 위험이 되지는 않고 있다는 보고서를 발표했다.

경제전문 포천은 지난주 헤지펀드 업계의 억만장자 스티븐 코헨이 암호화폐에 투자할 것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관련기사 암호 가상화폐 비트코인-블록체인 종합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