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8.4°

2018.09.22(SAT)

Follow Us

대한항공, 기업 평판 '최하위'…경쟁사 아시아나도 평균 이하

[LA중앙일보] 발행 2018/07/20 미주판 6면 기사입력 2018/07/19 19:57

한국 3000명 대상 설문조사

총수 일가의 '갑질'로 지탄을 받은 대한항공이 국내외 주요 기업을 대상으로 한 평판 조사에서 최하위를 기록했다.

19일(한국시간) 시장조사업체 칸타TNS 코리아가 공개한 기업 평판 관리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달 전국 3000명을 대상으로 자동차 항공 IT 분야 국내외 주요 기업 15곳의 평판을 묻는 온라인 설문조사를 한 결과 대한항공은 마이너스(-) 29점으로 최하위에 머물렀다.

대한항공은 조사 대상 기업 중 유일하게 마이너스 점수를 기록했다. 구체적으로 보면 호감도와 신뢰도 항목에서 긍정적인 평가는 각각 8% 9%에 그쳤고 사회적 책임 항목에서 긍정적으로 평가한 응답자는 6%에 불과했다. 대한항공에 비판적인 혐오자 비율은 59%로 옹호자(5%)보다 10배 이상 많았다.

경쟁사인 아시아나항공은 34점으로 국내 기업 평균 47점에 미치지 못했다. '기내식 대란'이 불거지기 전 조사가 이뤄졌음에도 평균을 밑돌았다.

IT 분야 국내 대표 기업인 네이버 역시 34점에 그쳤다. 동일한 조사에서 구글이 63점을 얻은 점을 고려하면 저조한 수준이다. 네이버는 혐오자 비율이 18%로 구글(7%)보다 갑절 이상 많았다.

관련기사 아시아나항공 관련 뉴스 모음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