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3.3°

2018.09.24(MON)

Follow Us

남가주 23~26일 95도 폭염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7/20 14:13

에어컨 점검·건강관리 유념

남가주에 불볕더위가 찾아온다 [AP]

남가주에 불볕더위가 찾아온다 [AP]

다음주 남가주 지역은 낮 최고기온 95도를 넘나드는 폭염이 예상된다. 국립기상청(NWS)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 사이에는 외출을 삼가고 건강관리에 유념할 것을 당부했다.

NWS에 따르면 다음주 남가주 일대에는 폭염 경보가 내려졌다. NWS는 다음주 낮 최고기온이 90도대를 유지해 예년보다 18도 이상 높을 것이라고 예보했다.

폭염은 북쪽에서 접근하는 고기압 영향 때문이다. 다음주 남가주 기온은 23일부터 26일까지 90도대를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LA다운타운 낮 최고기온은 95도 안팎이 예상된다.

특히 24일과 25일은 폭염이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보됐다. 낮 최고기온은 LA다운타운은 92~96도, 우드랜드 힐스 105~108도까지 치솟겠다.

NWS는 폭염 기간 노약자 등은 외부활동을 최대한 자제해야 한다고 권고했다. 이밖에 충분한 물 마시기, 에어컨 정비, 열사병 및 일사병 증상 시 충분한 휴식 등을 참고하면 좋다. 특히 낮 시간 운전자는 어린이나 애완동물을 차에 남겨둬서는 안 된다.

다음주 폭염은 주말부터 낮 최고기온 80도대로 꺾일 것으로 보인다.

김형재 기자

관련기사 디지털중앙- 오늘의 속보 -기사 모음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