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4.2°

2018.09.23(SUN)

Follow Us

국제유가 '터키 리스크' 속 하락…WTI 0.6%↓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8/13 13:28

'달러 강세' 속 금값도 약세

(뉴욕=연합뉴스) 이준서 특파원 = 국제유가는 13일(현지시간) 터키발(發) 위기감 속에 하락했다. 신흥시장의 불안감이 나오면서 위험자산인 원유의 투자심리를 위축시켰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9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0.43달러(0.6%) 하락한 67.2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선물거래소(ICE)의 브렌트유 9월물도 오후 4시 현재 배럴당 0.04달러(0.05%) 내린 72.77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터키의 금융위기 불안감이 신흥국 경제에 타격을 가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면서 전반적인 원유 수요 전망을 위축시켰다. 로이터통신은 "무역전쟁의 우려감이 상존하는 상황에서 '터키 변수'까지 더해지면서 원유 시장에 악재로 작용했다"고 분석했다.

금값은 달러 강세 영향으로 내렸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12월 인도분 금 가격은 20.10달러(1.6%) 내린 1,198.9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금값이 온스당 1,200달러 밑으로 떨어진 것은 지난해 초 이후로 처음이다.

'터키 리스크'와 맞물려 글로벌 달러화가 강세를 보이면서 금값을 끌어내렸다. 금은 달러화로 표시되기 때문에 달러화 가치와 반대로 움직이는 경향이 있다.

jun@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준서

관련기사 국제유가 원유 배럴당 65-73달러 안팎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