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7°

2018.09.23(SUN)

Follow Us

정현, 소크 꺾고 신시내티 대회 2회전행 '델 포트로 나와라'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8/14 10:07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25위·한국체대)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웨스턴 앤 서던오픈(총상금 566만9천360 달러) 2회전에 진출했다.

정현은 14일(현지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단식 1회전에서 잭 소크(20위·미국)에게 2-1(2-6 6-1 6-2) 역전승을 거뒀다.

32강에 이름을 올린 정현은 2회전에서 대회 4번 시드인 후안 마르틴 델 포트로(3위·아르헨티나)를 상대한다.

1회전을 부전승으로 통과한 델 포트로는 키 198㎝ 장신으로 2009년 메이저 대회인 US오픈에서 우승한 경력이 있는 선수다.

정현과 델 포트로는 이번이 첫 맞대결이다.

정현이 이날 물리친 소크는 지난해 세계 랭킹 8위까지 올랐던 톱 랭커 출신이다.

1세트에서 자신의 서브 게임을 두 차례나 내주며 2-6으로 기선을 제압당한 정현은 2세트부터 경기 흐름을 뒤바꿨다.

정현이 2세트에서 처음으로 상대 서브 게임을 따내 3-1로 달아난 상황에서 소크가 메디컬 타임아웃을 불렀다.

허리 쪽에 통증을 호소한 소크는 이후 움직임이 부쩍 둔해진 모습을 보였고 서브 위력도 떨어졌다.

결국 정현은 이후 내리 세 게임을 더 가져와 2세트를 6-1로 마무리했다.

기세가 오른 정현은 3세트 게임스코어 2-2에서 상대 서브 게임을 브레이크, 연달아 4게임을 따내 승부를 결정지었다.

정현은 지난주 로저스컵에 출전할 예정이었으나 등 부상으로 대회에 불참한 바 있다.

그러나 1주일 만에 세계 랭킹 8위까지 올랐던 소크를 제압하며 이달 말 개막하는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 US오픈 전망도 밝게 했다.

emailid@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동찬

관련기사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세계 4강 진출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