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1.5°

2018.09.19(WED)

Follow Us

북한 남자축구, 미얀마와 1-1 무승부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8/15 07:32


북한 남자 축구대표팀이 약체 미얀마를 상대로 승점 1을 얻는 데 그쳤다. 사진은 예선 경기 결과를 보여준다. [사진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홈페이지]

북한 남자 축구대표팀이 미얀마를 상대로 1-1 무승부를 기록, 승점 1을 얻는 데 그쳤다.

북한은 15일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브카시 치카랑의 위바와 묵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ㆍ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F조 1차전에서 미얀마와 1-1로 비겼다. 이란(1무), 사우디아라비아(1무)와 경기를 남겨둔 북한으로서는 아쉬운 결과다.

북한은 슈팅 수에서도 24-6으로 앞서는 등 경기 내내 주도권을 잡고 달렸다. 그러나 전반 44분 불의의 일격을 당했다.

0-0이던 전반 44분, 미얀마 아웅 투가 중앙 돌파를 시도한 뒤 페널티 박스 안 오른쪽으로 파고들던 마웅마웅 르윈에게 패스했다. 르윈은 강력한 오른발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허무하게 전반을 마친 북한은 후반 15분 동점을 만들었다.

김국범의 크로스를 받은 김유성이 오른발로 공을 살짝 걷어올렸다. 공은 크로스바를 맞고 튀어나왔고, 문전으로 쇄도하던 장국철이 헤딩슛으로 골문을 열었다. 하지만 끝내 역전에는 실패했다.

북한은 끊임없이 미얀마 골문을 위협했지만, 두 번째 골은 나오지 않았다. 북한은 17일 이란과 F조 2차전을 벌인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관련기사 AG-자카르타 아시안게임 남북선수단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