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7.5°

2018.09.22(SAT)

Follow Us

'시니어 골프 제왕' 랑거, PGA 투어 선행상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8/21 16:32

(서울=연합뉴스) 권훈 기자= 미국프로골프(PGA)투어의 시니어 부문인 챔피언스투어에서 최강으로 군림하는 베른하르트 랑거(61·독일)가 PGA투어 선행상을 받았다.

PGA투어는 올해 페인 스튜어트 상 수상자로 랑거를 선발해 시상했다고 22일(한국시간) 밝혔다.

페인 스튜어트 상은 가장 활발할 자선 활동을 벌인 선수에게 PGA투어가 해마다 주는 상이다.

이 상은 자선 활동에 누구보다 앞장서다 1999년 비행기 사고로 사망한 페인 스튜어트를 기려 2000년에 제정됐다. 스튜어트는 메이저대회 3승을 포함해 11승을 올렸으며 경기력뿐 아니라 전통적인 니커보커 스타일 경기복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랑거는 "스튜어트는 최고의 남편, 아버지, 선수였고 고매한 인품의 소유자였다. 이 상을 받아 무한한 영광"이라며 "나 말고도 이 상을 받을 자격이 있는 선수가 많다는 사실을 알리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현역 시절 마스터스를 2차례나 제패한 랑거는 50세 이상 선수가 뛰는 챔피언스투어에서 메이저대회 10승을 포함해 37승을 올렸고 7년 연속 상금왕을 차지했다.

khoon@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권훈

관련기사 2018년 LPGA_PGA 골프 기사 모음-2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