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7.6°

2018.11.20(TUE)

Follow Us

가족끼리만 오붓한 3시간 '개별만남'…2차 이산상봉 이틀째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8/24 13:31

(금강산·서울=연합뉴스) 공동취재단 김효정 기자 = 이산가족 2차 상봉 행사에 참여한 남북의 가족들이 행사 이틀째인 25일 숙소에서 오붓하게 가족끼리의 시간을 보낸다.

남측 81가족 326명은 전날 65년여만에 재회한 북측 가족들과 이날 오전 10시부터 2시간 동안 금강산호텔에서 '개별상봉'을 한다. 이어 호텔 객실에서 1시간 동안 함께 점심을 먹을 예정이다.

모든 상봉 가족들이 한 장소에서 만났던 전날 단체상봉 및 환영만찬과 달리, 가족끼리 따로 객실에서 3시간을 함께 보내는 것이다.

이런 방식은 지난 20∼22일 진행된 1차 이산가족 상봉 때와 같다.

가족끼리만 따로 식사하는 시간은 올해 이산가족 상봉에서 처음으로 마련됐다.

이어 남북 이산가족들은 오후 3시부터 금강산 이산가족면회소에서 2시간 동안 단체상봉을 하고 만남을 이어간다.

저녁식사는 남측 가족과 북측 가족이 따로 한다.

남북 이산가족들은 마지막 날인 26일에 작별상봉 및 공동 점심식사를 하는 것으로 2박 3일, 총 12시간에 걸친 짧은 만남을 마무리하게 된다.

kimhyoj@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효정

관련기사 8월24일부터 2차 남북 이산가족 상봉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