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3.1°

2018.09.26(WED)

Follow Us

'크레이지 리치 아시안스' 3주째 박스오피스 1위…1억불 클럽도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9/01 14:00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출연진 전원을 아시아계 배우로 구성한 '올 아시안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은 로맨틱 코미디 영화 '크레이지 리치 아시안스'가 북미 박스오피스(흥행수입) 순위에서 3주 연속 1위를 달렸다.

1일(현지시간) 할리우드 연예 매체 버라이어티와 박스오피스 집계기관 컴캐스트에 따르면 워너브러더스의 '크레이지 리치 아시안스'는 미 노동절 연휴인 이번 주말 3천만 달러(335억 원)를 추가할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개봉 주말 3천400만 달러로 극장가 예상치를 뛰어넘는 스타트를 끊은 뒤 3주 연속 1위를 지키며 순항하고 있다.

'크레이지 리치 아시안스'는 '쥬만지: 새로운 세계', '블랙팬서',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 이어 올해 4번째로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영화가 됐다.

또 17일 만에 최고 수준의 흥행작 기준인 1억 달러 클럽에도 가입했다.

웬만한 블록버스터를 뺨치는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다고 영화 매체들은 평가했다.

이번 주말에도 '더 멕', '마일 22',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 등 쟁쟁한 액션영화들을 물리쳤다.

이 영화는 1993년 '조이 럭 클럽' 이후 25년 만에 주연부터 조연까지 모두 아시아계 배우들로 채운 캐스팅 전략이 주효했다는 평가다. '아시아판 블랙팬서'라는 별칭도 얻었다.

케빈 콴의 소설을 원작으로 존 추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크레이지 리치 아시안스'는 한 대학교수가 부유한 남자친구의 싱가포르 집을 찾아가며 겪는 에피소드를 그린 작품이다.

콘스탄스 우, 헨리 골딩이 주연을 맡았고 의사 출신의 한국계 미국 배우 켄 정도 등장한다.

oakchul@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옥철

관련기사 크레이지 리치 아시안스, 박스 오피스 3주째 1위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