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9.4°

2018.09.21(FRI)

Follow Us

삼성 하반기 대졸 신입 공채 시작…내달 21일 직무적성검사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9/04 16:31

"하반기 채용 규모 1만명 안팎…삼성전자 DS 부문만 4천500명 예상"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삼성그룹의 올 하반기 대졸 신입사원 공채가 5일 삼성전자[005930]를 비롯한 전자 계열사들을 필두로 시작됐다.

삼성은 지난달 초 앞으로 3년간 180조원을 투자하고 총 4만명을 직접 채용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어 올 하반기에 계열사별로 얼마나 많은 새 일자리를 만들지 주목된다.

5일 취업포털 인크루트와 재계 등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I[006400], 삼성전기[009150], 삼성SDS 등 삼성의 5개 전자 계열사는 이날부터 3급 신입사원 공채 서류 접수를 시작한다.

삼성카드·삼성증권·삼성생명·삼성자산운용·삼성화재보험 등 금융 계열사는 오는 6일부터, 호텔신라·제일기획·삼성물산 등 기타 계열사는 오는 7일부터 각각 지원서를 받는다.

서류 접수 마감은 모두 오는 14일까지이며, 자기소개서 등을 바탕으로 한 직무적합성 평가를 거쳐 모든 계열사가 다음달 21일 일제히 '삼성 직무적성검사(GSAT)'를 실시한다.

삼성은 GSAT 합격자들을 대상으로 계열사별로 임원 면접, 직무역량 면접, 창의성 면접을 진행한 뒤 연말에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인크루트는 "삼성은 올 상반기에 4천여명을 뽑았는데 하반기 채용규모는 총 1만명 안팎으로 내다본다"면서 "이 가운데 삼성전자의 디바이스솔루션(DS) 사업부문에서만 4천500명가량의 신규 채용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사업을 담당하는 DS 사업부문은 지난 3일 서울대를 시작으로 오는 13일까지 전국 주요 대학에서 채용 설명회를 개최하고 있다. human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승관

관련기사 삼성 갤노트9 시작-이재용 워치·태블릿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