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9.4°

2018.09.21(FRI)

Follow Us

日홋카이도 여진 64회…'1주내 동일규모 6.7 지진 우려'(종합)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9/06 03:02

日기상청, '홋카이도 이부리 동부 지진' 공식명칭 발표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김병규 특파원 = 6일 새벽 일본 홋카이도(北海道)에서 규모 6.7의 강진이 발생한 뒤 여진으로 추정되는 지진이 64회 발생했다고 NHK가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8분 홋카이도에서 진도 7의 진동이 관측된 뒤 오후 3시까지 진도 1~4의 진동을 동반한 지진이 총 64회 이어졌다.

진도4 지진이 2회, 진도3 지진이 9회 각각 발생했으며 진도 2와 진도1의 흔들림을 일으킨 지진은 각각 21회와 32회 일어났다.

이런 가운데 향후 1주일간 추가 지진 발생에 주의해야 한다는 전문가의 지적이 나왔다.

홋카이도대학 지진화산연구관측센터의 가쓰마타 게이 준교수는 "향후 1주일간 같은 정도의 지진이 일어날 가능성이 있다"며 "진원에서 떨어진 삿포로 등에서도 지반이 약한 장소는 큰 진동을 동반할 가능성이 있어 주의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앞서 일본 기상청도 "앞으로 1주일 정도는 최대 진도 6강(强) 정도의 지진에 주의하고 특히 2~3일 사이에 규모가 큰 지진이 발생하는 일이 많다는 점에서 지진 활동에 주의하길 바란다"고 재차 강조했다.

기상청은 홋카이도 이부리 지방의 동부에서 일어난 이번 지진에 대해 '홋카이도 이부리 동부 지진'이라는 이름을 붙였다.

기상청은 규모가 큰 지진에만 공식 명칭을 부여하는데, 이런 사례는 2016년 '헤이세이(平成) 28년 구마모토(熊本) 지진' 이후 처음이다.

[https://youtu.be/BzNnm_wvqoI]

jsk@yna.co.kr, bkkim@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병규

관련기사 캘리포니아 지진센터 30년내 빅원 99%-3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