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8.4°

2018.09.19(WED)

Follow Us

美국무부 '한반도 평화체제 노력은 완전한 비핵화 진전에 달려'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9/12 16:42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미국 국무부가 남북한 관계는 북한의 비핵화 진전과 밀접하게 연결돼(in lockstep with) 개선돼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자유아시아방송(RFA)이 13일 보도했다.

국무부 대변인실은 12일(현지시간) 남북한이 최근 유엔의 공식문서로 회람해달라며 공동 제출한 판문점 선언 영어 번역본에 있는 '올해 종전선언을 하기로 합의했다'는 조항과 관련한 RFA의 논평 요청에 이같이 말했다.

대변인실은 그러면서 "항구적인 평화체제를 위한 노력은 완전한 비핵화의 진전상황에 달려있다"며 미 행정부의 원론적인 입장을 재차 밝혔다.

한편, 전날 미국의소리(VOA) 방송은 남북이 유엔에 제출한 판문점 선언의 번역본이 청와대가 4·27 남북정상회담 직후 배포했던 기존 번역본과 달리 '연내 종전선언'을 못 박았다고 문제를 제기했다.

그러나 문제가 제기된 청와대 번역본은 비공식 버전으로, 외교부는 유엔에 제출된 공식 영문본이 "남북이 합의한 국문본에 충실한 번역본"이라고 즉각 반박했다.

shine@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정빛나

관련기사 트럼프, 김정은 친서- 2차 정상회담 준비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