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4°

2018.09.25(TUE)

Follow Us

‘강남미인’ 배다빈 “화학과 친구들 떠나보내기 아쉬워” 종영 소감

[OSEN] 기사입력 2018/09/14 17:33

[OSEN=유지혜 기자] 신예 배다빈이 JTBC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의 종영 소감을 밝혔다.
  
오늘(15일) 배다빈의 소속사 SM C&C는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의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종영 소감을 전한 배다빈의 영상을 공개한 것. 
  
공개된 영상 속 배다빈은 청량한 미소를 머금은 채 "안녕하세요. 배다빈입니다. 두 달 동안 열심히 촬영했던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이 오늘 마지막화를 앞두고 있는데요.”라고 운을 뗀 후, 이어 “함께 했던 화학과 친구들, 스태프분들, 그리고 윤별이를 떠나 보내기에는 아직 너무 너무 아쉽지만 앞으로도 더욱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 뵙기 위해서 열심히 노력하고 있으니까요. 지금처럼 많은 응원과 관심과 사랑 부탁 드리겠습니다. 오늘도 본방사수.”라고 종영의 아쉬움과 더불어 끝까지 활기찬 모습으로 마지막 회를 시청해 줄 것을 당부했다.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배다빈은 톰보이 스타일의 2학년 과대 ‘권윤별’역을 맡아 그 동안 시청자들과 만나왔다. 특히, 자신의 의견을 당당하게 밝히고, 누군가를 좋아하는 마음을 숨기지 않는 걸크러쉬 직진녀의 매력을 아낌없이 발산, 수 많은 등장 인물 중 존재감을 발산하며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었다. 
  
뿐만 아니라, 배다빈은 ‘권윤별’ 캐릭터를 더욱 완성도 있게 연기하기 위해 긴 머리를 과감하게 자르고 숏커트에 도전한 것이 알려지며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이처럼 헤어스타일부터 한 톤 낮은 목소리와 헐렁한 옷차림까지 캐릭터를 자신만의 스타일로 자연스럽게 소화하며 시선을 사로 잡은 배다빈이 앞으로 또 어떤 모습을 선보이게 될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배다빈은 MBC 새 월화드라마 ‘나쁜형사’에 여순경 ‘신가영’역으로 캐스팅,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yjh0304@osen.co.kr

[사진] SM C&C 제공.
 

유지혜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