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1.0°

2019.12.14(Sat)

‘한인사회 나아갈 길’ 차세대에 묻는다.

조현범 기자
조현범 기자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10/16 15:51

20일 총영사관 후원 워크샵 개최

반세기를 맞은 애틀랜타 한인 이민사회의 나아갈 방향을 토의하는 ‘한인 커뮤니티 역량 강화 워크샵’이 오는 20일 노크로스 힐튼호텔에서 열린다.

애틀랜타 총영사관 후원으로 한미연합회(KAC) 애틀랜타 지부가 주최하는 이 행사는 오후 1시 30분에 시작해 3개 한인 단체의 주제 세미나가 동시에 진행되고, 이후 참석자들은 한자리에 모여 세미나 내용과 한인사회의 미래에 대해 토의하게 된다.

주제 세미나는 이민자 권익단체인 아시안아메리칸 정의진흥협회(AAAJ) 애틀랜타 지부, 조지아한인입양인협회(KAAG), 교육단체인 ‘리제너레이션 무브먼트’가 주관한다.
AAAJ의 에스더 림 프로그램 디렉터는 ‘남부 한인의 역량 강화 방법’이라는 주제로 “주류사회에서 소외당하는 한인들의 시민 참여”에 대해 이야기한다.

조지아 한인 입양인 협회의 어맨다 애설론 대표는 애틀랜타 한인사회가 한인 입양인들과 만날 기회를 제공하고, “국제 입양인 지원 사업과 현안들을 배우며 한인 커뮤니티의 역량 강화 방안을 논의하게 될 것”이라는 게 주최 측의 설명이다.

리제너레이션 무브먼트의 김종대, 최자현 대표는 ‘한반도 평화를 위한 미주 한인들의 역할’에 대해 토론하는 자리를 연다.
▶문의: KACAtlanta@gmail.com, 678-770-1227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