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76.0°

2020.10.27(Tue)

[베이징 올림픽] 숫자로 풀어 본 올림픽…모든 대회 채택 '육상·수영·펜싱·체조' 뿐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LA중앙일보] 발행 2008/08/08 스포츠 5면 기사입력 2008/08/07 22:10

베이징올림픽조직위원회는 7일 각종 정보를 제공하는 'INFO2008'을 통해 역대 올림픽을 숫자로 분석했다.

▲3 = 베이징은 아시아에서 도쿄(1964년)와 서울(1988년)에 이어 하계올림픽을 개최하는 3번째 도시다.

▲4 = 역대 올림픽에서 한번도 빠지지 않은 종목은 육상과 수영 펜싱 체조 등 4개 뿐이다.

▲6 = 헝가리의 전설적인 검객 알라다르 게레비치는 1932년 LA 올림픽부터 1960년 로마올림픽까지 펜싱 사브르에서 올림픽 6연패의 위업을 달성했다.

▲7 = 미국의 마크 스피츠는 1972년 뮌헨올림픽 수영에서 금메달 7개를 수확 한 대회 최다 금메달을 기록했다.

▲8 = 미국 육상선수 레이몬드 어리는 개인종목에서만 금메달 8개를 획득해 최다를 기록중이다.

▲9 = 개인 최다 금메달 수는 9개. 칼 루이스(미국) 마크 스피츠(미국) 라리사 라티니나(러시아) 파보 누르미(핀란드) 등이 9개를 목에 걸었다.

▲10 = 독일의 수영선수 프란치스카 반 알름시크는 메달을 10개나 차지했지만 금메달은 1개도 없다.

▲15 = 알름시크만큼 불운한 국가가 몽골이다. 몽골은 역대 올림픽에서 메달 15개를 차지했으나 아직 금메달은 구경하지 못했다.

▲18 = 구 소련의 체조 스타 라리사 라티니나는 금메달 9개를 포함해 은메달 5개 동메달 4개로 총 18개의 메달을 수집했다. 몽골보다도 많다.

▲26 = 이번 대회는 제29회 하계올림픽이지만 실제로는 26번째 대회다. 1916년은 세계1차대전 1940년과 1944년은 세계2차대전으로 인해 열리지 않았다. 그러나 IOC는 개최 횟수로는 계산하고 있다.

▲72 = 역대 올림픽 최고령 메달리스트의 나이다. 1920년 벨기에 안트워프 올림픽에 출전한 스웨덴 오스카르 스완은 72살의 고령에도 불구하고 사격에서 은메달을 차지했다.

▲83 = 미국은 1984년 안방에서 열린 LA 올림픽에서 금메달 83개를 휩쓸어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구 소련 등 사회주의 국가들이 올림픽을 보이콧한 덕분이기도 하다.

▲139 = 역대 올림픽에서 메달을 차지한 국가는 139개국.

▲194 = 구 소련은 1980년 모스크바 올림픽에서 금.은.동메달을 합해 194개를 차지했다. 이때는 미국 등 상당수 서방국가들이 올림픽을 보이콧했다.

▲890 = 미국은 역대 올림픽에서 총 890개의 금메달을 따냈다.

▲2176 = 미국은 하계올림픽에서 금.은.동메달을 합해 총 2176개의 메달을 획득했다.

▲12738 = 앞선 25번의 올림픽에서 수여된 총 메달 수.

관련기사 베이징_8월 8일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동익 공인 세무사

박동익 공인 세무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