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0.0°

2019.05.24(Fri)

뉴저지 한인 후보들 선거 "잘했다"

박종원 기자 park.jongwon@koreadailyny.com
박종원 기자 park.jongwon@koreadailyny.com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8/11/08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8/11/07 21:22

팰팍, 계파 갈등 극복 새 출발

팰리세이즈파크 시장 선거에서 승리한 크리스 정 당선자(오른쪽에서 두 번째)가 6일 밤 시루연회장에서 열린 당선축하연에서 환하게 웃고 있다. 축하연에 참석한 제임스 로툰도 현 시장(왼쪽부터), 폴 김 시의원 당선자, 정 시장 당선자, 이종철 시의원 당선자.

팰리세이즈파크 시장 선거에서 승리한 크리스 정 당선자(오른쪽에서 두 번째)가 6일 밤 시루연회장에서 열린 당선축하연에서 환하게 웃고 있다. 축하연에 참석한 제임스 로툰도 현 시장(왼쪽부터), 폴 김 시의원 당선자, 정 시장 당선자, 이종철 시의원 당선자.

6일 팰리세이즈파크 시장 선거에 출마한 크리스 정 후보와, 이종철·폴 김 시의원 후보가 당선되면서 그동안의 민주당 내부 갈등을 극복하고 새 출발을 하는 계기가 마련됐다는 지적이다.

정 후보는 한인 유권자들뿐만 아니라 제임스 로툰도 현 시장을 중심으로 한 주류 민주당 주민들의 지지까지 받아 순항한 끝에 당선됐다.

따라서 정 후보를 지지했던 한인 유권자들, 정치적 의견을 달리했던 한인들, 주류 민주당 백인들, 최근 인구가 급속히 늘고 있는 히스패닉계와 중국계 주민 등 여러 인종·커뮤니티가 합심해 시정을 이끌어 가야 한다는 의견이 모아지고 있다.

팰팍에서는 티모시 양·민은영·이현진 교육위원 후보 등 한인 후보 3명도 당선됐다. 민주당 민석준 후보는 낙선.
뉴저지에서는 또 레오니아 시의원 선거에 나섰던 벤자민 최 후보와 리지필드 시의원 선거에 출마한 데니스 심 후보, 클로스터 시의원 선거의 재니 정, 듀몬트 시의원 선거의 지미 채 후보가 당선됐다. 하워드 시의원 선거의 크리스틴 박 후보는 아깝게 떨어졌다.

교육위원 선거에서는 팰팍에서 3명 당선 외에 ▶심규창 ▶은 강 (이상 리버에지) ▶에스더 한 실버(포트리) ▶이규순(데마레스트) ▶이성민(클로스터) 후보가 당선의 영예를 안았고, 이호찬(리버에지), 데이비드 김(로다이) 후보는 낙선했다.

가장 치열한 선거전 중의 하나였던 한인 밀집지역 잉글우드클립스 시의원 선거에서는 민주당 지미 송 후보(918표), 드보라 채버리 후보(925표)가 6일 밤 개표에서는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공화당 박명근 후보(905표)와 도날드 이 후보(914표)와 표 차가 크지 않은데다 개표되지 않은 우편투표가 500표 이상이기 때문에 최종적인 당락은 이틀 정도가 지나야 확실하게 드러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관련기사 11월 중간선거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