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9.0°

2019.08.18(Sun)

"지난 20년, 엄청난 시간이었다" 드로그바, 은퇴 선언

[LA중앙일보] 발행 2018/11/22 스포츠 1면 기사입력 2018/11/21 20:17

코트디부아르의 축구 영웅, 디디에 드로그바(40.사진)가 20년의 선수 생활에 마침표를 찍었다.

드로그바는 21일 공개된 영국 BBC와 인터뷰를 통해 은퇴를 공식 발표했다. 그는 "지난 20년은 내게 엄청난 시간이었다"라며 "이젠 은퇴를 해야 할 시기인 것 같다"고 말했다. 6세 때 삼촌을 따라 프랑스로 이주한 드로그바는 유소년 팀을 거쳐 1998년 프랑스 르망에서 프로로 데뷔했다. 2002년엔 프랑스 리그앙 갱강으로 이적해 처음으로 1부 리그를 밟았다.

이후 드로그바는 승승장구했다. 올랭피크를 거쳐 2004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첼시로 이적한 드로그바는 세계 최고의 공격수로 이름을 날렸다. 2006-2007시즌과 2009-2010시즌 프리미어리그 득점왕에 올랐다.

그는 전성기가 지난 2012년 중국 슈퍼리그 상하이 선화로 이적해 축구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고, 터키를 거쳐 2014-2015시즌 첼시로 복귀했다. 이후 미국 프로축구 피닉스 라이징으로 이적해 올 시즌까지 현역 선수로 뛰었다.

관련기사 유럽 축구 2018시즌 손흥민 황희찬 등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