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5.0°

2019.10.14(Mon)

일본 좌완 특급 기쿠치, 시애틀행

[LA중앙일보] 발행 2019/01/02 스포츠 3면 기사입력 2019/01/01 15:36

'최대 7년 1억달러' 대형 계약

일본 좌완 특급 기쿠치 유세이(28.사진)가 메이저리그 시애틀 유니폼을 입는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는 1일"기쿠치가 시애틀과 4년 계약에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계약 조건이 상당히 독특하다. 기쿠치는 3년 계약을 보장받았고 4년차에 옵션을 실행할 수 있다.

이 옵션이 발동된다면 4년이 더 늘어나 최대 7년의 계약이 성사된다. 7년을 모두 채울 경우 계약 총액은 아직 공식적으로 발표되지 않았지만 1억 달러 이상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까지 세이부에 몸담았던 기쿠치는 일본프로야구서 8년간 통산 73승 46패 평균자책점 2.77의 특급 성적을 기록했다.

특히 2017년에는 187.2이닝동안 16승 6패 평균자책점 1.97이라는 괴물급 기록으로 일본 최고의 좌완이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관련기사 2018시즌 메이저리그-MLB 종합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