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Rain
53.4°

2019.01.15(TUE)

'남자친구' 박보검, 자신에게 와준 송혜교에 '뭉클한 포옹'

이동희 기자 (lee.donghee.ja@gmail.com)
이동희 기자 (lee.donghee.ja@gmail.com)

기사입력 2019/01/10 21:08

10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남자친구' 12회에서는 차수현과 김진혁 두 사람의 사이를 견제하는 모습들이 그려졌다. 하지만 두 사람은 서로를 향한 마음을 재확인했고 의지했지만 다시 한번 위기가 찾아왔다. 김화진(차화연 분)이 정우석(장승조 분) 아버지 기일에 차수현을 부른 것. 공교롭게도 같은 날 저녁, 김진혁의 부모님이 차수현을 저녁 식사에 초대한 상태였다.

'남자친구' 차수현(송혜교 분)가 극중 전 시아버지의 기일이 아닌 현재 사랑하는 사람인 김진혁(박보검 분) 가족과의 저녁 식사를 택하며 두 사람의 사이를 더욱 굳건히 했다.

[방송화면 캡처이미지]

[방송화면 캡처이미지]

송혜교는 담담한 얼굴로 쿠션을 바르며 고민에 빠지기도 하고, 침대 위 검은 정장을 보며 갈등하는 모습을 보이며 복잡한 심경을 내비쳤다.

결국 시아버지의 기일에 가지 않고 김진혁의 집을 찾아오는 모습이 그려졌고, 이 모습을 본 김진혁은 "큰일 났다. 당신한테서 출구가 없다. 당신한테서 헤어 나올 방법이 없다"라고 말하는 모습이 그려져 앞으로의 전개에 강력한 로맨스를 예고했다.

'남자친구' 12회 시청률은 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 가구 평균 7.6%, 최고 8.7%를 기록하며, 케이블-종편 포함 동 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유료플랫폼 전국 기준/ 닐슨코리아 제공)

한편, 드라마가 계속되면서 화제가 된 송혜교의 립 컬러를 더욱 돋보이게 해주는 그녀의 피부 표현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12회 방송에서 노출된 제품으로 고급스러우면서도 티 없이 깨끗한 커버는 물론 메이크업이 지속되는 내내 오래도록 촉촉하게 유지되는 밝은 피부의 비결은 설화수의 '퍼펙팅 쿠션'이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