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9.0°

2019.05.22(Wed)

시니어 렌트 급증, 전체의 33% 예상

이재호 객원기자
이재호 객원기자

[LA중앙일보] 발행 2019/03/21 부동산 1면 기사입력 2019/03/20 15:22

오스틴 등 따뜻한 지역 중심
60세 이상 렌트 급속히 증가

렌트카페가 인구 10만명이 넘는 300개 이상의 도시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2035년까지 시니어들의 렌트 비율이 전체 시장의 3분의 1을 차지할 것으로 예상됐다.

30개 대도시 중에서 뉴욕시가 60세 이상 렌트를 사는 사람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2017년 현재 60세 이상 렌트를 사는 사람이 57만 2132명이다. 도시 인구 중 모든 렌터의 27%를 차지한다. 이는 34세 이하의 렌트를 사는 사람보다 많은 숫자다. 미 전국으로 볼 때 60세 이상의 렌트를 사는 사람이 지난 10년 간 43%가 늘었다.

모든 연령층에서 60세 이상의 인구가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시니어 주민이 가장 많은 뉴욕 시를 제외하고 날씨가 따뜻한 지역의 증가율이 높았다.

텍사스 오스틴이 113%, 애리조나 피닉스가 112%, 텍사스 포트워스와 플로리다 잭슨빌이 83%로 그 뒤를 이었다. 각 도시의 평균연령이 계속 증가하고 있다.

관련기사 가주 미국 주택시장 동향 부동산 모음-2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