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6.0°

2019.06.19(Wed)

美 출산 앞둔 가족축하 모임 중 총격…어린이 포함 6명 부상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9/04/07 13:46

경찰 "폭력조직 다툼 보복사건 의심 정황"

미국 시카고에서 6일(현지시간) 저녁 발생한 총격 사건 현장을 조사 중인 경찰 [AP=연합뉴스]

미국 시카고에서 6일(현지시간) 저녁 발생한 총격 사건 현장을 조사 중인 경찰 [AP=연합뉴스]



(워싱턴=연합뉴스) 임주영 특파원 = 미국 시카고의 한 가정에서 6일(현지시간) '베이비 샤워'(baby shower·출산을 앞둔 임신부에게 아기용 선물을 주는 파티) 모임 도중 총격 사건이 발생해 6명이 다쳤다고 AP통신이 7일 보도했다.

AP에 따르면 이번 사건은 전날 오후 6시 30분께 시카고 남부의 웨스트 잉글우드 인근 지역에서 발생했으며 어른 4명과 아동 2명이 총상을 입었다.

시카고 경찰은 사건 당시 12명이 모여 가족 모임 형태로 집 밖에서 진행된 베이비 샤워 도중 2명의 무장 괴한이 접근해 총격을 가하고 달아났다고 설명했다.

피해자 가운데 29세 여성이 위독한 상태이며 이 여성이 임신부인지 아닌지는 불분명하다고 경찰은 전했다.

또 8세 소년이 가슴에, 10세 소녀가 다리에 각각 총격을 당해 중상을 입었지만, 현재는 안정된 상태를 나타내고 있으며 20∼40대 연령의 성인 남자 3명도 다쳤다.

경찰은 "매우 비극적인 사건"이라며 피해자들을 대상으로 사건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피해자 이름 등 구체적 신원은 알려지지 않았다.

경찰은 이번 사건이 이 지역에서 앞서 발생한 폭력조직 간 분쟁과 관련이 있으며 이전 사건의 보복으로 의심되는 징후를 보이지만, 현재 상황에선 제한적인 정보만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

zoo@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임주영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