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8.0°

2019.05.23(Thu)

로컬 개스값이 오름세 지속

[샌디에이고 중앙일보] 발행 2019/04/20 미주판 14면 기사입력 2019/04/20 14:47

3년 10개월만에 최고치 기록

샌디에이고 카운티 개스값의 오름세가 지속되고 있다.

미자동차협회(AAA)와 오일 프라이스 인포메이션 서비스가 지난 18일 발표한 바에 따르면 이날 샌디에이고 카운티 보통 개솔린의 평균가격은 갤런당 4달러05.4센트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2015년 7월30일이래 가장 높은 가격으로 일주 전에 비해 11.1센트 한달 전에 비해 무려 71.2센트나 오른 가격이다.

업계에서는 개솔린 소비가 급증하는 바캉스 시즌이 본격적으로 다가옴에 따라 당분간 오름세가 계속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관련기사 샌디에이고- SD- 주요 뉴스 모음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