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6.0°

2019.06.16(Sun)

대학합격 후 유의해야 할 재정보조의 진행사항 [학자금 칼럼]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5/15 09:56

리처드 명/AGM칼리지플래닝 대표

일반적으로 재정보조의 신청과 진행을 처음 해보는 가정에서 쉽게 발생할 수 있는 실수라면 아마 자녀가 대학에서 합격통보를 받은 후에 처리할 일들을 잘 모르고 있다는 문제점이다. 요즈음 대학마다 합격발표를 대부분 마쳐가는 가운데 이로 인해서 자녀들의 희비가 많이 엇갈리고 있다. 또한, 합격한 대학들이 재정보조내역서를 보내오는 시기이기도 하다. 합격한 대학들의 입학사정에 따른 진행과 시기에 차이가 있고 특히 재정보조의 진행절차나 요구사항도 대학별로 큰 차이를 보이므로 유의해서 진행해 나가야 하겠다. 일반적으로 재정보조신청을 마쳤다고 해서 대학들이 나머지 재정보조 진행절차를 알아서 해 주는 것이 아니다.

그리고, 대학에서 합격발표가 날 경우에 재정보조 내역서를 가능하면 빨리 받아서 내용을 면밀히 검토해야 진학할 대학선택에 따른 불이익을 방지할 수가 있다. 즉, 재정보조 내역서를 신속히 받기 위해서는 재정보조진행에 따른 대학의 검증과정과 요구사항들을 얼마나 사전에 잘 맞춰서 진행시켰는지에 따라서 자녀들의 대학선택의 폭이 매우 좁아질 수도 있다는 말이다. 재정보조 제의서를 합격통지와 동시에 제공받지 못한 경우라도 우선적으로 대학에서 장학금부터 얼마를 재학 중에 지원할 수 있다고 제의해 올 수도 있다. 그러나, 이렇게 대학에서 지원하는 장학금은 모두 재정보조 지원금에 포함되는 것이 원칙이어서 제공받을 수 있는 무상보조금에서 이 부분을 제외하고 나머지의 무상보조금이 제공이 된다.

물론, Need Basis의 재정보조란 자녀가 장학금 지원을 제공받지 못해도 재정보조금 내역에서 어떠한 형태로든지 무상보조금을 Grant등으로 맞춰서 지원해 주는 것이 원칙이므로 재정보조의 진행에 대해서 우려할 사항은 아니다. 현재, 대학 신입생들이 당면한 문제라면 오는 5월 초순까지 합격한 대학들 중에서 어느 대학을 진학할지 정해야 하는데 대학별로 재정부담이 각각 달라서 이를 결정하기란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니다. 대부분 어려운 재정상황에서는 대학에서 지원하는 재정보조금의 정도에 따라서 가정의 재정부담을 고려해 자녀들의 최종적인 대학선택을 하기가 쉽지만 이로 인해 자녀들의 운명과 미래가 바뀔 수 있으므로, 이렇게 중요한 재정보조를 소홀이 할 수 없는 것이다.

따라서, 지원한 대학마다 합격하면 곧바로 재정보조 사항부터 점검해야 할 것이다. 재정보조제의를 받지 못했다면 어떠한 문제점이 있는지 그리고 어떠한 추가적인 요구사항들이 있는지를 신속히 점검해야 할 것이다. 그러나, 더 큰 문제점이라면 아무리 합격한 대학에서 재정보조 제의서가 나왔다고 해도 이를 방심하면 안된다는 점이다. 가정형편에 알맞게 형평성에 맞춰 잘 지원받은 것인지도 잘 모르면서 무조건 대학에서 제의해 온 것을 가지고 평가해 조기등록부터 서두를 경우에 더 나은 재정보조지원을 기대하기는 어렵다.

반드시 대학별로 밀고 당기고 어필과정이 필요하다면 이러한 조정을 해서 형평성 있는 재정보조지원을 받을 수 있어야 재정보조지원을 극대화할 수 있다. 만약 재정보조금이 대학에서 정한 기준과 평균치보다 부족하게 제공받았다면 무조건 어필부터 진행할 사안도 아니다. 대부분의 경우가 가정에서 영어가 어려워 재정보조 신청을 잘하지 못해 재정보조금에 문제가 있는 것이 아니라 재정보조의 공식과 대학의 형평성에 따른 적용기준을 잘 몰라서 그리고 진행에 따른 실수가 있는 경우가 많을 뿐 아니라 어떤 부분에서 실수한 것인지도 모르는 경우들이 비일비재하다는 말이다.

가장 근본적인 문제를 들면 무엇보다 제출정보의 기재가 잘못되거나 최적화되지 않은 상황의 진행이 제일 많다. 제출정보가 올바르지 않은데 좋은 결과를 기대할 수 있겠는가? 특히, 새로 개편된 트럼프 정부의 세법을 잘 이해하지 못하면 사업체가 있을 경우에 그 준비와 설계를 어느 시점부터 적용할지도 잘 몰라 충분한 재정보조 신청준비의 시기를 놓치는 경우도 있고 알아도 실천하지 못해 불이익을 당하게 된다는 문제점이다. 더욱이 중산층 가정들의 경우가 재정보조공식을 잘 이해해 실질적인 준비를 하지 못한 경우에 더욱 많은 불이익을 당할 확률이 높다.

앞으로 이 부분에 대한 심층분석을 통해 실질적인 재정보조금 내역서를 평가하거나 재정보조를 극대화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자세히 설명하도록 하겠다. 준비 없는 미래는 없다. 가정의 수입과 자산에 대한 설계 없이는 재정보조를 극대화하기 힘들다. 오히려 잘못 나오지 않으면 다행이다. 재정보조를 매년 신청하기에 이러한 변동에 대처하는 지혜가 필요하다. 대학의 재학생들도 재정보조내역서를 매년 검토해야 한다. 점점 무상보조금을 줄여 나가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신입생의 재정보조진행이 마치는 시점에서 재학생들의 재정보조가 진행되므로 신중한 주의가 더욱 필요한 시점이라 하겠다.

▶문의) 301-219-3719, remyung@agminstite.org


관련기사 리차드 명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