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3.0°

2019.05.27(Mon)

갱년기 우울감 극복하려면…오늘 잘 한 일 적어보기

이주현 객원기자
이주현 객원기자

[LA중앙일보] 발행 2019/05/16 미주판 23면 기사입력 2019/05/15 16:26

비타민B 복합제를 꾸준히 섭취하면 갱년기 우울감을 완화하는데 도움이 된다.

비타민B 복합제를 꾸준히 섭취하면 갱년기 우울감을 완화하는데 도움이 된다.

갱년기를 거치며 남녀 구분 없이 성 호르몬이 급감하다보면 이유 없이 우울해지거나 감정기복이 커진다. 또 수면의 질과 집중력도 떨어지면서 매사에 짜증이 늘기도 한다. 최근 AARP가 게재한 일상생활을 불편하게 하는 우울감을 완화하는 방법을 알아봤다.

▶비타민B 섭취=규칙적으로 비타민B 복합제(B complex)를 섭취하면 기분이 가라앉는 걸 예방할 수 있다. 물론 보충제를 하루 이틀 섭취한다고 금방 효과가 나타나는 것은 아니다. 그러나 보충제를 섭취하기 시작하면 혈액순환이 개선되고 걱정과 불안감도 완화 돼 일상생활을 활기차게 보내는데 도움이 된다.

▶댄스 배우기=한 연구결과에 따르면 춤을 추면 우울증과 불안, 스트레스에서 벗어나는데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자존감 회복, 바디 이미지 개선 및 신체 감각을 깨우는데도 큰 도움이 된다. 또 최근 UC버클리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댄스는 스트레스성 폭식을 컨트롤하는데도 효과적이라고.

▶오늘 잘 한 일 적어보기=기분이 가라앉다 보면 자신에게 부정적이 되게 마련. 이를 극복하기 위해 매일 저녁 오늘 잘한 일, 예를 들어 아침에 적절한 시간에 일어난 것 혹은 오후 산책 등 사소한 일이라도 잘한 일을 적다보면 긍정적인 감정이 생기면서 우울한 감정에서 벗어날 수 있다.

▶햇빛 쐬기=최근 정서장애저널이 심리상담가들이 지난 6년간 상담한 내담자 1만6000명의 기록을 토대로 분석한 결과 내담자들은 맑은 날 훨씬 정서적으로 안정되고 기분이 좋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기분이 가라앉는 것 같으면 집에만 있기 보다는 집 근처 공원을 산책하거나 외출을 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커피 마시기=하버드대학 연구결과에 따르면 하루 커피 한 잔이 여성들의 우울증 발병률을 낮춰 준다고 한다.

관련기사 시니어 소셜연금 사회복지 건강정보-7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