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7.0°

2019.10.23(Wed)

300만 돌파 악인전 북미개봉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6/03 17:30

한국은 물론 해외에서도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악인'전이 한국에서 관객 330만을 돌파했다. 동시에 북미에서도 개봉해 선풍적 인기를 끌고 있다.

기존 갱스터물의 법칙을 깼다는 호평을 들으며 국내 외 열띤 관객 반응을 얻고 있는 '악인전'은 멈추지 않는 흥행세로 관객들의 기대감을 높이며 6월 7일 북미 개봉을 확정지어 북미 한국 영화팬들을 설레게하고 있다.

'악인전'은 우연히 연쇄 살인마의 표적이 되었다 살아난 조직 폭력배 보스와 범인 잡기에 혈안이 된 강력반 미친 개, 타협할 수 없는 두 사람이 함꼐 연쇄 살인마 K 를 쫒으며 벌어지는 범죄 액션 영화로 마동석, 김무열, 김성규의 강렬한 연기와 타격감 넘치는 시원한 액션이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하며 전 세계적 주목을 받고 있다.

'부산행'에 이어 두번째 칸에 초청된 마동석은 칸에서 스크리닝 직후 전세계 영화 관계자들 및 언론과 관객들이 보낸 열띤 함성과 5분 간의 기립 박수에 감격과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그는 또한 할리우드 리메이크화에 대한 비하인드를 밝히기도 했다. “그동안 <악인전>이 세계 시장에서 통할 수 있는 매력이 있다고 생각해왔는데 마침 제게 많은 영감을 주었던 실베스터 스탤론의 영화사 관계자가 <악인전>을 좋게 봐주시면서 인연이 되었다. 리메이크작에서도 주연으로 참여할 뿐 아니라 다른 언어로 각색했을 때 달라질 수 있는 디테일한 부분을 짚어주는 역할로서 프로듀서 제안도 받았다”고 전해 할리우드에서 배우에서 프로듀서로까지 저변을 넓힐 마동석의 활약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독보적 범죄 액션 영화로 국내외 각광을 받고 있는 '악인전'을 더 재밌게 즐길 수 있는 관람 포인트는 무엇일까? 첫번째 관람 포인트는 어디서도 본 적 없는 신선한 설정이다. 조직 보스가 연쇄 살인마에게 공격 당했다는 신선한 발상과 절대 타협할 수 없는 조직 보스와 형사 두 사람의 불편한 공조는 그 자체만으로도 호기심을 자극한다. “선과 악이 대결하는 보편적인 구도를 탈피해 악과 악이 대결하는 모순적인 상황으로 새로운 이야기와 메시지를 담고자 했다”는 이원태 감독. 그는 악으로 상징되는 조직 보스와 선으로 상징되야 하는 악한 형사가 절대 악을 잡기 위해 손을 잡아야 한다는 모순적 상황 설정으로 극한의 긴장감을 만들어냈다.

여기에 한 치 앞도 예상할 수 없는 강렬한 이야기 역시 '악인전'의 빼놓을 수 없는 관람 포인트이다. 연쇄 살인마 K를 잡기 위해 손을 잡은 조직 보스와 강력반 형사, 먼저 잡는 놈이 놈을 갖는다는 다 는한 가지 조건 때문에 두 사람은 서로를 향한 경계를 풀지 않는다. 여기에 두 사람을 따라가는 관객 역시 긴장감을 놓을 수 없다. K를 먼저 잡기 위해 호시탐탐 기회를 노리는 두 사람의 수싸움이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기 때문이다. K를 본 유일한 목격적인 장동수는 자신이 기억하는 인상 착의와 조직의 인력을 총동원해 그를 쫒는다. 정태석은 경찰 조직의 기술력을 활용해 과학적인 증거들을 수집한다. 각자의 방법으로 K를 향한 포위망을 좁혀가면서 정보를 공유하는 두 사람. K를 턱 밑까지 따라잡으며 팽팽한 기싸움을 펼치는 모습은 손에 땀을 쥐게 만든다. 과연 마지막에 K를 잡을 사람은 누구일지, K를 잡은 뒤 두 사람이 어떤 선택을 하게될지 한시도 눈을 뗼 수 없을 것이다.

강렬한 캐릭터들이 총집한한 '악인전'의 마지막 관람 포인트는 배우들의 열연과 케미스트리다. 이원태 감독은 “제가 마동석화시킨 캐릭터 중 극단까지 치닫는 개릭터”라며 역대급 캐릭터의 탄생을 알리기도 했다. 마동석은 조직 보스의 강렬함을 위해 온몸을 문신으로 채웠고, 매 장면마다 인물이 더 강해 보일 수 있는 아이디어를 제시하며 장동수에 완벽하게 몰입했다. 힘의 강약 조절과 실제보다 더 실제 같은 연기력, 영화 전체를 씹어먹는 압도적인 카리스마는 보는 이들로 하여김 손에 땀을 쥐게 만드는 긴장감까지 선사한다. 연기 그 차제와 영화에 집중하게 만드는 힘을 소유한 마동석이 연기한 장동수는 그간 보여졌던 조직 보스는 물론 그가 맡아왔던 캐릭터들과도 확연히 다른 매력으로 극을 채우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김무열의 재발견이라고 할 정도로 범인을 잡기 위해 물불 안가리는 열혈 형사 정태석으로 분한 김무열은 한달 만에 15Kg을 증량하며 마동석에 지지않는 카리스마와 존재감을 만들어냈다. 같은 목표를 위해 손을 잡았지만 서로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두 사람은 팽팽한 긴장감과 이색 케미스트리를 발산하며 극의 재미를 더한다.

여기에 '범죄도시'와 '킹덤'으로 존재감을 빛낸 배우 김성규는 '악인전'에서에도 연쇄 살인마 K로 분해 쟁쟁한 배우들 사이들에서도 결코 밀리지 않는 연기력과 서늘한 기운으로 극의 긴장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린다. 연쇄 살인마에 대한 많은 다큐와 드라마를 보며 캐릭터를 분석했고, 마동석, 김무열과 다른 이미지를 위해 감량까지 감행한 김성규. 마동석은 역대급 연쇄 살인마 캐릭터가 탄생했다고 단언하며 그의 열연을 기대하게 했다.

꼭맞는 옷을 입은 듯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배우들의 열연과 시너지는 '악인전'의 북미 개봉을 기대하게 하는 가장 큰 이유가 되고 있다.

신선한 설정과 강렬한 이야기, 배우들의 호연까지 삼박자를 고루 갖춘 역대급 웰메이드 갱스터물 '악인전'은 'THE GANSTER, THE COP, THE DEVIL'이란 영문 제목으로 6월 7일 금요일에 뉴욕, 엘에이, 시카고, 캐나다를 비롯 북미 20여개 스크린에서 개봉한다. 상영관 정보 및 티켓 예매는 공식 홈페이지인 GangsterCopDevil.com에서, 무료 평일 티켓 증정이벤트 및 자세한 영화 정보 소식은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인 facebook.com/HitKmovie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상영관 정보

[LA] CGV Cinemas LA
621 S Western Ave., Los Angeles, CA 90005
(213) 388-9000

[BUENA PARK] CGV Buena Park 8
6988 Beach Blvd, Buena Park, CA 90621
(714) 252-6826

[SAN DIEGO] AMC Fashion Valley 18
7037 Friars Rd, San Diego, CA 92108
(619) 296-0370

[IRVINE] REGAL EUT Center 6
4245 Campus Dr., University Center, Irvine, CA 92612
(844) 462-7342

[LAS VEGAS] REGAL Village Square Stadium 18
9400 W Sahara Ave, Las Vegas, NV 89117
(844) 462-7342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