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4.0°

2019.06.16(Sun)

최선 다한 그대들 고개 들어요…여자월드컵 한국,“한경기 남았다!”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6/12 18:23

[서소문사진관]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한국국가대표팀이 폴란드에서 결승까지 오르며 승승장구 하고 있는 가운데 이웃 프랑스에선 한국 여자 축구대표팀이 고군분투하고 있다.

개막전으로 열린 조별리그 1차전에서 프랑스에 0-4로 완패하며 관심에서 멀어했던 한국은 12일(이하 한국시간) 밤 프랑스 그르노블의 스타드데잘프에서 열린 나이지리아와의 2019 FIFA 여자 월드컵 조별리그 A조 2차전에서도 0-2로 패했다. 전반 29분 김도연(현대제철)의 자책골에 이어 후반 30분 아시사트오쇼알라에게추가골을 허용했다. 2경기에 승점은 1점도 따내지 못했고 골 득실은 -6이 됐다. 나이지리아 전에서 반드시 이겨야 했지만, 상대편 골키퍼의 선방 등 승운이 없었다.
“열심히 하는 모습은 느껴졌습니다! 다만 패스나 크로스 트래핑 실력은 더 늘려야겠습니다. 발전하길 바랍니다. 수고했어요”
“선수들 의지는 대단하나 정부지원도 약하고….”
경기결과에 대한 뉴스 댓글 중 일부다.
모두의 관심에서 멀어졌지만, 최선을 다한 그들의 경기장면을 모았다.



12일 오후(현지시간) 프랑스 그르노블 스타드 데잘프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프랑스 여자 월드컵 조별리그 A조 2차전에서 한국은 나이지리아에 2대0으로 패했다.[연합뉴스]





A조 최하위가 된 한국은 오는 18일 오전 4시 랭스의 스타드 오귀스트 들론에서 열리는 노르웨이와의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큰 점수 차로 이겨야 16강 진출에 실낱같은 희망을 걸어볼 수 있다.
조문규 기자





서소문사진관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