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5.0°

2020.06.04(Thu)

페이스북 암호화폐 '리브라' 사용…내년부터 결제·송금 가능

[LA중앙일보] 발행 2019/06/19 경제 5면 기사입력 2019/06/18 21:25

마스터카드·우버 등 참여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 마크 저커버그.

세계 최대 소셜네트워크 페이스북이 내년부터 암호화폐 결제서비스에 들어간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8일 보도했다.

암호화폐의 명칭은 '리브라'(Libra)로 정해졌다. 별자리 가운데 하나인 천칭자리를 뜻한다.

페이스북은 내년까지 메신저와 왓츠앱 등에서 리브라의 사용이 가능해진다고 밝혔다. 암호화폐로 온라인상에서 물건을 구매하거나 송금할 수 있게 된다.

실사용자(active user)만 24억명에 달하는 페이스북이 가세하면, 가상화폐의 흐름을 주도하면서 시장 지형을 근본적으로 뒤흔들 것으로 보인다고 WSJ은 전망했다.

무엇보다 수수료가 없다는 점에서 기존 글로벌 결제시스템에도 큰 위협으로 떠오르지 않겠느냐는 전망이 나온다.

글로벌 카드회사 마스터카드, 온라인 결제업체 페이팔, 세계 최대 차량 공유서비스 우버, 음악 스트리밍업체 스포티파이를 비롯해 20여개 업체가 동참하기로 했다.

리브라의 공식 론칭 이전까지 최소 100개 업체가 동참할 것으로 페이스북은 보고 있다.

스위스 제네바에 본부를 두고 있는 독립적인 비영리 기구 '리브라 어소시에이션'이 가상화폐를 관리한다.

정부 발행 통화 바스켓(기준환율 산정을 위해 가중치에 따라 선정된 통화 꾸러미)에 고정하는 방식으로, 암호화폐 가치의 불안정성을 보완한 것으로 알려졌다.

페이스북은 지난해 암호화폐의 기반 기술인 '블록체인 팀'을 신설하고, 1년 넘게 암호화폐 서비스를 준비해왔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