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0.0°

2019.07.17(Wed)

美 워너브러더스 첫 여성 CEO 선임…BBC 출신 사노프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9/06/24 13:59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미국 할리우드 메이저 영화사인 워너브러더스(WB)가 BBC 출신 방송 전문가 앤 사노프를 새 최고경영자(CEO)로 영입했다고 미 연예매체 버라이어티가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사노프는 남성 일색인 워너브러더스 경영진의 유일한 여성이자 설립 96년 만에 첫 여성 CEO로 선임되는 것이라고 이 매체는 전했다.

워너브러더스 모회사인 워너미디어의 존 스탠키 회장은 "앤은 관련 산업에서 혁신과 수익 창출 능력을 보여줬다. 그가 워너브러더스를 위한 매우 대단한 적임자가 될 거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사노프는 여배우와 부적절한 성관계 의혹으로 경질된 케빈 쓰지하라 전 CEO로부터 바통을 이어받게 된다.

일본계 이민 1.5세로 아시아계로는 최초로 할리우드 메이저 영화사 수장에 오른 쓰지하라는 영국 여배우 샬럿 커크와 캐스팅 등을 대가로 부적절한 관계를 맺은 것으로 드러나 내부 감사를 받은 끝에 물러났다.

사노프는 AT&T에 의해 인수된 워너미디어가 스트리밍 시장을 겨냥해 스카우트한 전략적 포석이라고 미 방송매체들은 풀이했다.

사노프는 BBC 월드와이드와 BBC 아메리카에서 유료 시청자 증대에 큰 역할을 했으며, BBC 드라마 '닥터 후'와 관련된 소매유통 사업에서도 1억 달러 매출을 기록하는 등 수완을 발휘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버라이어티는 "워너미디어가 곧 스트리밍 사업에 본격적으로 뛰어들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모든 인적 구성과 사업 전략이 스트리밍에 맞춰져 있다"라고 전했다.

oakchul@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옥철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