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1.0°

2019.07.16(Tue)

[토토투데이] 야구토토 스페셜 53회차, "롯데-kt, 박빙승부 전망"

[OSEN] 기사입력 2019/06/25 02:43

[OSEN=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 26일(수)에 열리는 2019시즌 한국프로야구(KBO)프로야구 3경기를 대상으로 한 야구토토 스페셜 53회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롯데-kt(1경기)전에서 승부를 알 수 없는 접전이 예고됐다고 밝혔다. 

자세한 투표율을 살펴보면 원정팀인 kt는 42.09%를 기록했고, 홈팀인 롯데 역시 이와 큰 차이가 없는 41.46%의 지지를 받았다. 나머지 16.45%는 양팀의 같은 점수대를 예상한 것으로 드러났다. 최종 점수대는 롯데(4~5점)-kt(2~3점)이 6.68%로 1순위를 차지했다. 이어 롯데(6~7점)-kt(2~3점)과 롯데(2~3점)-kt(4~5점)이 각각 5.93%와 5.86%로 그 뒤를 이었다. 

롯데와 kt의 주중 맞대결이 펼쳐진다. 현재 kt는 리그 8위(33승45패)에 올라있어 10위(29승1무46패)에 머물고 있는 롯데보다 좋은 성적을 유지하고 있다. 또 kt는 이번 시즌 양팀의 상대전적에서도 7승2패를 기록하는 등 우위를 점하고 있다.

객관적인 지표에서는 kt가 다소 우세를 보이고 있지만, 최근 롯데는 KIA, 한화, 키움을 상대로 연속 위닝시리즈를 기록하며,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그 결과 롯데와 한화(리그 9위)의 격차가 1.5경기까지 좁혀진 상황이다. 롯데는 이 시리즈를 계기로 최하위 탈출에 대한 동기부여가 충분한 상황이다. 

더불어 이번 맞대결에서 롯데가 사직에서 경기를 치르는 만큼 안방의 이점까지 효과적으로 살릴 수 있다면, 지난 상대전적의 열세를 극복하고 kt를 상대로 치열한 접전 승부를 펼칠 가능성이 높은 경기다.

NC-한화(2경기)전에서는 원정팀인 한화의 승리 예상이 51.76%로 나타나 우위를 차지할 것으로 나타났고, 홈팀 NC의 승리 예상은 32.42%를 기록했다. 양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은 15.82%로 집계됐다. 최종 점수대 예상은 NC(2~3점)-한화(4~5점)이 8.09%로 최다를 기록했다. 

마지막 삼성-두산(3경기)전에서는 삼성 승리 예상(54.44%), 두산 승리 예상(30.08%), 양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15.48%) 순이었다. 최종 점수대 예상은 삼성(4~5점)-두산(2~3점)이 8.03%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이번 야구토토 스페셜 53회차 게임은 경기 시작 10분 전인 오는 26일 오후 6시 20분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적중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이종서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