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1.0°

2019.07.23(Tue)

윤현상, 오늘 미니 3집 ‘러버(LOVER)’ 발매..인디듀오 크래커 참여

[OSEN] 기사입력 2019/06/25 17:14

[OSEN=지민경 기자] 싱어송라이터 아티스트 윤현상이 오늘(26일), 1년 9개월 여 만의 미니 앨범으로 돌아온다.

윤현상은 26일 오후 6시 주요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타이틀곡 ‘춤추는 우주’를 포함한 세 번째 미니 앨범 ‘러버(LOVER)’의 음원을 전격 발표한다. 음원발매 당일인 오후 8시, 윤현상은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KT&G 상상마당에서 진행되는 ‘웬즈데이 프로젝트(Wednesday project)’ 무대를 통해 이번 신곡의 라이브 무대를 최초 공개할 예정이다.

1년 9개월여 만에 선보이는 윤현상 새 미니앨범 ‘러버’는 싱어송라이터로 거듭 성장한 윤현상의 음악적 변화와 성숙을 증명할 신보다. 사랑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그린 총 5개 수록곡을 중심으로 윤현상만의 깊이 있는 감성들이 다각도로 담겨져 개성을 더한다.

타이틀 곡으로는 독특한 제목의 ‘춤추는 우주’가 낙점됐다.

주목 받는 인디 듀오이자 프로듀싱 팀 크래커가 편곡에 힘을 보탠 이 곡은 동화적 감성과 애틋한 사랑의 감정을 ‘우주’에 빗대어 표현한 R&B 소울 장르의 트랙이다. 편안한 사운드와 서정적 무드, 여기에 크래커의 세련된 편곡이 더해져 달콤하고 인상적인 조화를 이룬다. 음원과 함께 공개될 뮤직비디오는 일본의 도시를 배경으로 윤현상이 직접 촬영한 셀프 캠 형식으로 구성, 잔잔한 곡 분위기와는 또 다른 유니크한 영상미로 곡의 매력을 더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사랑하는 이와 나태한 시간을 보내고픈 마음을 표현한 ‘누운 기억’과 심플한 편곡-연주가 인상적인 ‘아무도 모르는 곳’, 사랑하는 마음을 보다 직선적인 가사로 노래한 ‘생각보다’ 등 네오 소울 R&B 장르의 5개 트랙들이 음악 팬들의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윤현상은 앨범 발매와 동시에 서울 홍대 KT&G 상상마당 라이브홀에서 상상마당의 대표 브랜드 공연 프로젝트인 ‘웬즈데이 프로젝트’의 새로운 주자로 활약에 나선다. 이달26일을 시작으로 하는 윤현상의 라이브 공연은 오는 7월 17일까지 총 4주간, 매주 수요일 각각 다른 주제로 펼쳐져 팬들을 찾아갈 예정이다./mk3244@osen.co.kr

[사진] 문화인

지민경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