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83.0°

2019.07.16(Tue)

일본 총영사관 앞 수요집회

[LA중앙일보] 발행 2019/06/27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9/06/26 21:38

26일 오전 LA 다운타운에 위치한 일본 총영사관 앞에서 일본 정부의 일본군 위안소 운영 인정과 사과를 요구하는 수요집회가 열렸다. 일본의 만행을 알리기 위해 미 대륙 자전거 횡단을 하는 캠페인단 '트리플 에이 프로젝트(TAP)'와 가주한미포럼, 내일을 여는 사람들, 3.1여성동지회 회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한 시간 동안 사진전과 퍼포먼스를 하며 일본군 성노예 사건을 알렸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