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5.0°

2019.07.22(Mon)

'아이스크림 핥은 뒤 다시 냉장고에…' 美마트서 벌어지는 일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7/08 14:44



아이스크림 핥아먹기 모방범죄. [사진 트위터 캡처]





미국 대형 마트나 식료품점에서 통 아이스크림 뚜껑을 열어 혀로 핥아 맛을 본 뒤 다시 뚜껑을 닫아 냉장고에 넣는 모방범죄가 번지고 있다.

8일(현지시간) 폭스뉴스와 WAFB 지역방송에 따르면 미 남부 루이지애나주에 거주하는 르니스 마틴(36)은 지난 주말 한 식료품점에서 통 아이스크림 뚜껑을 열어 아이스크림을 혀로 핥고 손가락으로 찍어 먹어본 혐의로 체포됐다.

마틴은 아이스크림 뚜껑을 열어 내용물을 혀로 핥고 다시 냉장고에 집어넣는 영상이 최근 소셜미디어에서 퍼지자 이를 모방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스크림을 핥아 먹는 용의자. [사진 텍사스 크라임 스토퍼 트위터 캡처]






앞서 미 CBS 방송은 한 여성이 텍사스주 러프킨 월마트에서 판매되고 있는 블루벨 통 아이스크림에 장난을 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트위터에 올라왔다 보도했다.

9초 분량의 영상 속에는 촬영자로 추정되는 인물이 '핥아봐!"라며 여성에게 아이스크림 장난을 종용하는 목소리가 담겼다. "다시 집어넣어!"라는 음성과 함께 여성이 천연덕스럽게 뚜껑을 닫아 아이스크림을 냉장고에 집어넣는 장면도 나온다.

논란이 커지자 블루벨 아이스크림 측은 여성이 입을 댄 아이스크림이 팔리지 않았고 이를 폐기했다는 성명을 발표하기도 했다.

경찰은 아이스크림 훼손 장난에 대해 소비자 제품 조작 등 혐의로 엄중 처벌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