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81.0°

2019.08.20(Tue)

"10kg 감량, 곧 요요 올 듯"..'냉부해' 허언증 다이어터 안재홍의 치팅데이 [핫TV]

[OSEN] 기사입력 2019/07/15 17:32

[OSEN=심언경 기자] 배우 안재홍이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치팅데이를 가졌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이하 '냉부해')에서는 드라마 '멜로가 체질'에 출연하는 안재홍, 천우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번 방송에서는 지난주 천우희에 이어 안재홍의 냉장고가 공개됐다.

안재홍은 이날 방송 전부터 이미 한 차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최근 다이어트에 성공한 그는 한층 날렵한 모습으로 나타나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했기 때문. 이에 안재홍은 8~10kg 감량 사실을 밝히며, 다이어트 비법은 자전거 타기라고 밝혔다. 

안재홍의 다이어트 성공이 유독 관심을 모았던 이유는 '봉블리' 이미지가 강해서였다. 안재홍은 '응답하라 1988'에서 김정봉 역을 맡아, 생활 연기를 실감나게 했다. 

특히 안재홍은 '응답하라 1988'에서 친근한 비주얼과 함께 엄청난 먹방을 선보였다. 이에 안재홍은 "동네에서 가장 부유한 집 아들 역할이라 반찬이 정말 많았다. 가족끼리 식사하는 장면이 많아서 좋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라미란, 김성균 선배도 촬영 전 식사를 안 하고 오셨다"라며 "현장에서 미술팀 분들이 직접 요리를 하신다. 솜씨가 굉장히 좋다"라고 덧붙였다.

안재홍은 '응답하라 1988' 이후 여러 작품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활발한 행보를 펼쳤다. 뿐만 아니라 안재홍은 매번 미모의 여배우들과 호흡을 맞춰왔다. 이에 안재홍은 함께한 여배우 중 가장 잘 맞는 이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이때 안재홍은 천우희를 꼽아, '멜로가 체질'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기도. 

하지만 안재홍은 곧 요요가 올 것 같다며 울상을 지었다. 그는 "두 달 정도 유지를 해야 하는데 요요가 올 것 같다. 후각이 예민해지고 있다. 특히 요즘 돼지갈비 냄새에 민감하다"고 토로했다.

천우희는 안재홍이 말로만 다이어트를 한다고 폭로했다. 천우희는 "안재홍이 오후 6시 이전에는 살 안 찐다고 먹는다. 새벽에 '멜로가 체질' 배우들과 한강에 가서 라면을 먹었다. 괜찮냐고 하니까 우유를 마시면 부기를 빼준다고 괜찮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이에 안정환은 "허언증 다이어터다"라고 일침해, 웃음을 자아냈다.

안재홍은 평소 먹방 스타일도 공개했다. 그는 많이 먹는다기 보단 옮겨 다니면서 다양하게 먹는 편이라고. 그는 "시장에 가면 빈대떡, 마약김밥, 육회, 생태탕, 육전, 떡볶이, 순대까지 6~7차를 찍는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공개된 안재홍의 냉장고에는 그가 직접 요리한 순두부 북엇국, 손질된 채소부터 마, 아보카도 오일, 홍삼 농축액 등이 있었다. 그의 건강한 식습관을 엿볼 수 있었다. 

안재홍은 셰프들에게 맥주 안주와 유럽식 요리를 요청했다. 이날 안재홍은 다이어트 중이라는 사실을 잊은 듯, 셰프들의 맞춤 요리로 폭풍 먹방을 펼쳤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

심언경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